'폰카'를 스마트하게 쓰는 5가지 꿀팁

조회수 2015. 11. 27. 15:54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블로터> 가 보증하는 앱리뷰
여러분들은 폰카를 무슨 용도로 쓰나요? 풍경사진? 음식사진? 그것도 아니라면 셀카?

설마… 아직도 지하철 노선도나 강의시간표 찍어두고 필요할때마다 사진첩을 여는 원시인(?)은 없겠죠?
눈물 나게 웃김
풍경사진이나 음식사진이야 뭐 한 두번이죠. 셀카족이라면 도통 뒷면 카메라는 쓸 일이 없겠고요.

하지만! 아마 이 앱만 있으면 뒷면 카메라도 유용하게 쓸 수 있게 됩니다! 달려는 있는데, 그동안 쓸일은 없었던 스마트폰 폰카를 그야말로 스.마.트.하게 활용하는 꿀팁! 5가지를 살짝 소개합니다.
가장 먼저 직장인들이 쓰기 좋은 오피스렌즈를 소개합니다. 이름부터 사무실 냄새가 확 풍겨오네요.

이렇게 쓰면 됩니다. 각종 문서나 화이트보드 필기를 카메라로 찍어 저장해 줍니다. 그냥 찍고 저장하는게 아니라 균형도 맞춰주고요. 실제 문서처럼 만들어준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책 표지! 문제 없고요.
이렇게 표지가 저장됩니다.
이번엔 인쇄된 문서로 도전합니다.
역시 문제 없이 잘 저장되네요.
촬영 버튼에 있는 모드를 '화이트보드' 모드로 바꾸면?
괴발개발 날려쓴 화이트보드의 필기도 마치 문서를 저장한 것처럼 깔끔하게 저장해 줍니다.
촬영한 문서나 필기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워드나 파워포인트 등 각종 문서 도구로 공유할 수 있어요. 회의가 잦은 직장인이나 강의를 듣는 학생여러분들에게 유용한 앱 되시겠습니다.
이쁜척
리맴버도 오피스렌즈와 비슷한 앱입니다. 하지만 리맴버는 특.별.히 명함을 저장하는데 최적화 된 앱이죠. 아무데나 명함을 올려두고, 폰카로 찍기만 하면 됩니다.
명함 영역을 알아서 찾아주고, 기울어진 명함도 마치 스캔한 것처럼 똑바로 펴주기까지.
이렇게 저장된 명함은 구글 연락처로 자동으로 업로드 된다는 말씀.
하루에도 몇 장씩 명함을 주고받느라 한 번 받고는 잊어버리기 쉽죠? 이렇게 저장하면 나중에 검색하기도 쉽고 참 좋습니다.
“아니, 구글 번역이랑 폰카랑 무슨 상관이람?” 이렇게 생각하셨다면, 지금 생각을 고쳐먹으셔야 합니다. 스마트폰용 구글 번역 앱은 모르는 단어나 문장을 카메라로 인식해 자동으로 번역해주는 기능을 갖고 있으니까요.
구글 번역 앱을 켜시면, 빨간색 상자 속 카메라 아이콘을 살짝 터치해 주세요~
번역하고 싶은 단어나 문장을 카메라에 잘 정렬하고요.
카메라가 인식한 단어를 손가락으로 살짝 터치해 줍니다.
화장실은 영어로 restroom 입니다!
이쪽은 영어로 디스웨이~
외국으로 여행갔는데, 흔한 표지판 하나 읽기 어렵다면 이제 폰카만 들어보세요. 고민 해결입니다.
오케이!
가끔 멋진 노을을 보고는 “아 저 붉은색 정말 훔치고싶다” 라고 생각하신 적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어도비 캡처 CC가 필요한 타이밍입니다. 스마트폰 카메라를 실제 물체나 풍경에 가져다대면, 알아서 색깔을 뽑아주는 앱이거든요. 와, 세상 참 좋아졌구먼.
'포스트잍' 색깔을 훔치고 싶다면? 카메라가 가져가세요. 원을 손가락으로 이리저리 움직여 원하는 부분의 색깔을 뽑아낼 수도 있다고요.
어도비 계정만 하나 만들면, 이렇게 저장한 색깔을 자신만의 라이브러리에 저장하고 언제든지 꺼내 활용할 수 있습니다. 디자이너에게 꼭 필요한 앱 아닐까요?
지금까지 소개된 앱이 사무실이나 업무에 유용한 앱이었다면, 이번엔 술집으로 가봅시다. 마지막으로 소개할 앱은 렛씨비어입니다.

“보여달라 맥주를 나에게”
오늘 앱 소개를 도와주실 주류 3총사를 소개합니다. 왼쪽부터 코로나 나오셨고요. 필스너우르켈님 와주셨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스파이가 끼어 있는것 같은데...? 그냥 넘어갑시다.
사용법은 무척 간단합니다. 이 맥주가 뭔지 알고 싶을 때 카메라를 들어 맥주를 비춰주세요. 먼저 마셔본 이들이 남긴 맥주에 대한 평가를 볼 수 있답니다.

네, 병맥주 인식 문제 업고요. 코로나 맥주가 멕시코 맥주라는 것을 렛씨비어 덕분에 처음 알게 됐다능…
맥주를 다 마신 후에는 이렇게 후기를 남겨주세요. 다른 사용자의 선택에 도움이 되겠죠?
이번엔 캔맥주 입니다. 캔맥주 역시 문제 없이 인식합니다.
다른 사람들은 뭐라고 평가했나 볼까요?
좌절
자 마지막으로 우리의 소주양... 은 안타깝게도 렛씨비어가 무시하네요... 소무룩…

렛씨소주. 뭐 이런것도 누군가 만들어주지 않을까요?
자, 오늘은 여기까지입니다.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 더 유용한 정보가 있으니 보고가세여~


최고!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