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과 함께할 수 있는 커플 필라테스 4

조회수 2017. 05. 06. 10: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MAXIM 글 윤마초, 정리 박소현
출처: MAXIM KOREA
방송과 인터넷에서 연일 화제인 미녀 필라테스 코치 양정원.
출처: MAXIM KOREA
유연하고 탄력 넘치는 한 그루 버드나무 같은 그녀와, 썩은 고목같이 뻣뻣한 에디터 윤마초가 함께하는 커플 필라테스 교실을 소개한다.
출처: MAXIM KOREA
같이 할 애인이 없다고? 그럼 가족끼리 해봐. 동작의 이름은 에디터 멋대로 지은 거다. 이런 운동법 이름이 실제로 있을 리가...
첫 번째 운동은 사랑의 울트라 트위스트(상체 비틀기)다.
옆구리 살에 좋다.
출처: MAXIM KOREA
척추를 곧게 세운 상태에서 몸을 'ㄴ'자로 만들어 등을 맞대고, 팔을 쭉 펴고 사랑을 담아서 손바닥을 포갠다.
출처: MAXIM KOREA
앞 동작 상태에서 서로의 등이 잘 느껴지게 최대한 밀착하고 상체를 비튼다.
출처: MAXIM KOREA
빨래를 짜듯 상체를 반대 방향으로 똑같이 비틀되 다리는 최대한 시작 자세를 유지한다. 막 사랑이 샘솟지 않나?
두 번째 운동은 에로스 오브 머메이드(인어 자세로 어깨동무)다. 전신 운동이다.
출처: MAXIM KOREA
등을 맞대고 인어 자세를 유지한다. 엉덩이는 최대한 서로 붙어 있기!
출처: MAXIM KOREA
서로의 얼굴을 사랑스럽게 바라보며 어깨동무를 한다.
출처: MAXIM KOREA
함께 호흡하면서 허리로 살며시 손을 내리며 뒤로 드러눕는다. 아아, 우리 오늘 운동 여기까지만 하고 코어를 서로 맞댄 채 인생을 논해볼까?
세 번째 운동은 에어 포스 원 러브 인 아시아(비행기 태우기)다. 이 역시 전신 운동.
출처: MAXIM KOREA
바닥에 등을 대고 누운 사람은 상대의 골반 아래에 발을 댄다. 그 상태로 서로 손을 맞잡는다.
출처: MAXIM KOREA
선 사람은 체중을 양손으로 옮기면서 한 발씩 공중에 띄운다. 신뢰가 중요하다!
출처: MAXIM KOREA
사랑을 느끼며 균형을 잡고 자세를 그대로 유지한다. 뜨거운 눈빛 교환은 필수. 공중에 뜬 사람이 흥분해서 침을 흘리는 일도 잦으니 주의해라. 농담 아니다.
마지막 운동은 사랑의 툼스톤 드라이버(물구나무서기)다.
균형감각이 정말 중요하다.
출처: MAXIM KOREA
약간의 간격을 두고 마주 보며 선다.
출처: MAXIM KOREA
물구나무를 서는 사람은 양손에 바닥에 대고, 한 다리씩 상대의 어깨에 올린다.
출처: MAXIM KOREA
서 있는 사람은 상대방을 위해 잘 버티면서 호흡을 맞춘다. 받치는 에너지와 바닥을 미는 에너지가 같아야 하니 호흡이 중요하다.
출처: MAXIM KOREA
어때? 좀 튼튼해진 느낌이 들어?
양정원 미모 구경하느라 운동 하나도 못 따라 한 건 아니지?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