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초에 한개씩 팔렸다는 이디야 신메뉴

조회수 2017. 06. 06. 15: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이디야 플랫치노 3종, 인기 비결
출처: 이디야
이디야에서 올여름을 겨냥해 지난달 4월 25일 출시된 신메뉴. 플랫치노 3종.
출처: giphy.com
지난 5월 말 이디야는 플랫치노 신메뉴 3종이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판매량 50만 잔을 돌파했다고 밝혔는데요. 5초마다 한 잔씩 판매된 꼴이네요.
출처: 이디야
플랫치노는 이디야에서 얼음과 원재료를 넣고 시원하게 갈아 만든 음료로 작년부터 과일 메뉴가 판매됐는데요. 올해엔‘딸기’, ‘청포도’, ‘배’ 3종이 나왔어요.
바로 이디야 매장으로 달려가 인기 메뉴를 직접 먹어봤죠.
출처: 리얼푸드
‘딸기 플랫치노’는 딸기의 새콤달콤한 식감을 느낄 수 있었어요.
출처: 리얼푸드
3가지 메뉴 중 가장 달콤한 것 같고, 중간중간 딸기의 과육이 씹혔어요.
출처: 리얼푸드
‘청포도 플랫치노’는 상큼한 청포도 향이 청량감을 더하는 메뉴예요.
출처: 리얼푸드
처음에는 눈이 저절로 감길 정도로 상큼함이 느껴지다가 끝에는 달콤함으로 마무리되는 맛.
출처: 리얼푸드
‘배 플랫치노’는 100% 국내산 배를 활용했는데요. 배 특유의 시원하고 자극적이지 않은 단맛이 납니다.
출처: 리얼푸드
배 하나를 갈아먹은 기분?
출처: 리얼푸드
개인적으로는 딸기 플랫치노가 신선한 맛으로 가장 맘에 들었어요. 같이 맛을 본 30대 여성 박모씨는 청포도맛이 새콤달콤해서 좋았다고 하네요.
출처: 리얼푸드
서울시 마포구의 한 이디야 매장 직원은 3가지 메뉴가 다 잘 팔리지만 그중에서도 청포도가 많이 팔린다고 하네요.
가격면에서 20~30대 청년들이 즐겨찾는다고 하는데요.
출처: 리얼푸드
이디야 플랫치노는 레귤러 사이즈(420㎖) 3000원, 엑스트라 사이즈(660㎖) 3800원이네요. 가격은 상대적이지만 일반 커피 전문점보다는 좀 낮아보이긴 합니다.
출처: 이디야
지난해에는 기록적인 폭염으로 시즌 한정메뉴로 판매됐던 ‘복숭아’, ‘자두’ 플랫치노가 총 100만 잔의 판매고를 올렸는데요.
출처: 리얼푸드
이같은 인기에 힘입어 당초 목표 판매량인 180만 잔 달성에 기대감을 품고 있다고 합니다.
출처: 이디야
플랫치노 3종은 크게 새로운 맛보다는 어느정도 예상되는 과일의 맛이에요. 적당한 가격으로 시원한 과일맛을 즐기고 싶은 분들에겐 괜찮은 선택인 것 같습니다.

벌써부터 더워진 날씨가 지난해처럼 한여름 무더위로 이어진다면 하늘의 도움(?)도 받을 수 있겠네요^^

[리얼푸드=육성연 에디터]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