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패션키워드 5!

조회수 2018. 01. 04. 11:1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새해가 밝았어요 여러분~

2018년에도 패셔니스타로 거듭나기 위한

'2018 패션키워드 5'

알아볼게요! 

백의 민족에게 딱 적합한 올 화이트룩!

칙칙했던 얼굴에 반사판이라도 댄 듯

화사함과 단아함은 물론

김치국물이라도 튈까 행동마저 조심조심해

여성스러움이 초극대화 되는 룩이에요.

출처: NASTY HABIT
출처: PINTERST
출처: PINTERST
출처: PINTERST
출처: PINTERST
출처: PINTERST

겨울엔 좀 추워보이지 않을까 싶지만

니트소재의 화이트는 오히려 더욱 포근해보이고

날씨가 더운 여름 속살이 살짝 비치는

화이트 탑은 섹시함까지

덤으로 가져다 줄거에요.

요즘 가장 핫한 백을 논하자면 

패니백을 빼놓을 수 없죠!!!!


'소싯적 등산 갈 때 차던 힙쌕 아냐?'

라고 할 수 있지만….

패션 트렌드는 돌고 도는 법!


복고열풍 강세가 계속되다 보니

힙쌕마저 트렌디 아이템으로 떠올랐네요~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벨트백이라고도 불리는

패니백은 어떠한 옷의 장르를 가리지 않아요.

에슬레저룩, 페미닌룩, 드레시한 룩 등 

어떠한 룩을 입어도

그저 허리춤에 무심하게 툭 둘러 

스타일링 마무리만 하면

내 안에 없던 시크함이 후끈 달아오르죠.

에스닉한 무드가 매력적인 프린지도

이번 2018년 트렌드 아이템으로 떠올랐어요.

한 걸음 걸음 뗄 때마다 움직임에 따라

찰랑찰랑 휘날리는 매력적인 프린지는

2018SS 컬렉션에서

옷, 백, 슈즈 등 가리지 않고

더욱 과감하게 선보여졌어요.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스트라이프는 언제나 완소템이죠.

특히 올해는 가로보다도 세로 스트라이프가

더더욱 예쁨 받을 예정이에요.

내 몸을 더더욱 슬림하고 길어보이게

착시현상을 만들어줄 착한 트렌드!!

출처: NASTY HABIT
출처: PINTEREST
출처: EUDON CHOI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이번 시즌 스트라이프의 특징은

다양한 컬러 사용과 세로, 사선 등 

불규칙한 선들의 조합으로

유니크함을 극대화 했다는 점이죠.


요즘 대세인 길이감 있는 옷과 

쭉쭉 뻗은 세로 스트라이프가 만나니 

정말 슬림해보이고 다리가 길어보이네요~~~


실종됐던 다리 길이.. 이번에 모두들 찾아보아요!


따스한 햇볕의 기운이 맴도는 쯤이면

파스텔 컬러의 패션템을 빼놓을 수 없죠!

출처: PANTON

특히 팬톤에서 발표한 올해의 컬러에는


핑크 라벤더(Pink Lavender)

블루밍 달리아(Blooming Dahlia),

매도우락(Meadowlark)

리틀 보이 블루(Little Boy Blue)


등 보기만해도 상큼한 매력이 톡톡 터지는

파스텔 컬러가 빠지지 않았죠.

출처: PINTEREST
출처: NASY HABIT
출처: PINTEREST
출처: PINTEREST
출처: COACH
출처: PINTEREST

봄의 공식 컬러와도 같은 파스텔이 요즘에는

무채색의 공식 계절 추운 겨울에도

코트, 니트 등에 입혀져 

상큼한 기운을 불어넣어주고 있죠.

2018년에도 패피美 뿜뿜하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