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 한 줌에 모든 영양을 담았다?!

조회수 2018. 02. 07. 09:0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견과류 한 봉 먹고 가즈아~
출처: shutterstock
호두, 아몬드, 캐슈넛..
모두 견과류 좋아하시죠?

견과류를 수식해 주는 말이 있습니다.
풍부한 영양성분을 가진 완전식품

실제로 국내외 여러 연구에 따르면 하루 10g 이상의 견과류를 매일 섭취하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암, 당뇨, 호흡기 질병으로 인한 사망률이 20%가량 낮은 것으로 밝혀지기도 했다고 합니다. 


그럼 이런 견과류, 무조건 많이 먹는다고 좋을까요?

노노노노~!
출처: shutterstock
견과류는 하루 한 줌(25~30g)이 적당하고
최대 40g을 넘기지 않는 것이 좋다는 사실!

그런데 하루 한 줌의 견과류를 챙겨먹자니
그람수를 재면서 먹을 수도 없고,
그렇다고 일상 속에서 견과류를 접하기엔
다소 힘이 드는 것도 사실이죠.

그래서 한 번 먹어보았습니다!

하루 한 줌 편리하게 먹으면서도

영양을 지킬 수 있는,

소포장 견과류를요!


A제품입니다.
중량:20g, 칼로리:110kcal

구운아몬드와 볶음캐슈넛, 호두 등의 견과류가 들었고요 해바라기씨를 초코로 코팅한 해바라기씨 초코볼, 그리고 맛있게 말린 건조크랜베리가 있습니다.

하루에 먹기 딱 좋겠네요.
B제품입니다.
중량:25g, 칼로리:125kcal

구성이 살짝 다르네요. 호두와 구운아몬드, 구운헤이즐넛에 건조한 베리류 2가지(크랜베리, 블루베리)가 들어있습니다. 좀 더 '베리베리'한 느낌이네요!

자, 그럼 어떻게 먹을까?

1. 언제 어디서나! 영양이 필요한 순간에.


핸드백에도 쏘옥 들어가는 작은 사이즈!

언제 어디서나 꺼내서 영양을 보충할 수 있어요. 

2. 사무실에서 출출할 때


사무실에서 일을 하다가 출출한 시간이 있죠!

그럴 때 바로 이 견과류 1봉지를 뜯어서...

이렇게 샤샤삭!!


손이 가요 손이 가~♪ 견과류에 손이 가요~♬

다소 급한 남성분들이라면,

한 알 두 알씩 맛보다가 

입속에 다 털어넣을 수도 있겠네요!


10초만에 다 먹즈아!?

3. 요거트 토핑으로!


간식으로도 딱 좋은 견과류,

요거트 간식에 토핑으로 넣으면

식감도 UP! 영양도 UP! 딱좋아!!

이렇게 휘휘 저어서 먹으면
요거트의 부드러움과 견과류의 씹는 맛이 공존하게 된다는 사실!

아, 그리고 견과류를 신박하게 먹는 방법도
하나 있습니다!

4. 견과류 샌드위치?!


바로 식빵 위에 크림치즈를 바른 후 

견과류를 토핑으로 얹어서 먹으면 

또 그 식감이 캬!!


살짝 구운 토스트 빵을 사용하면

바삭바삭 그 식감이 탁월해지죠~



5. 아이들 간식용

견과류 뿐만 아니라 크랜베리와 블루베리는 
아이들도 좋아하기 때문에 
우리 아이가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면
아빠미소 엄마미소 세상 흐뭇!



이쯤하면 한 때 열풍이 불었던

하루 한 줌 견과류,

다시 한 번 끌리지 않으신가요?


호두, 아몬드, 캐슈넛, 헤이즐넛,

크랜베리, 블루베리, 해바라기씨...

모~~두 담은 견과류 60봉!

하루 한 봉 먹으면 무려 60일치!

한 번에 만나고 싶으시다면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