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안방을 책임지는 슈트핏

조회수 2018. 04. 29. 18:3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뉴스에이드 최지연
KBS 드라마 '슈츠'가 화제다.
장동건과 박형식의 케미는 물론, 이 두 사람의 빈틈없는 슈트핏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데
그렇다면 요즘 안방극장을 책임지는
드라마 등장인물들의 슈트핏은 어떨까.
한 눈에 볼 수 있게 정리했다.
출처: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 박형식

KBS '슈츠'에서 한 번 본 것은 절대 잊지 않은 능력을 가진 고연우 역을 맡아 열연 중인 박형식.

극중에서 슈트에 넓지 않은 넥타이와 운동화 등을 매치해 젊은 감정의 슈트핏을 선보이고 있다.
출처: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헤어 스타일은 너무 길지 않은 길이를 깔끔하게 넘겨 단정한 느낌을 살린 것이 포인트다.
출처: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 장동건

박형식과 같이 KBS '슈츠'에 출연, 법무법인 강&함의 에이스 변호사인 최강석 역을 맡아 열언중이다.

박형식과는 다르게 조금 넓은 넥타이와 구두, 커프스 등을 함께 매치해 조금 더 중후한 느낌의 슈트핏을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출처: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두 사람의 슈트핏을 함께 살펴보면
확실히 박형식은 캐주얼한 느낌이 강한 반면 장동건은 단정하고 깔끔한 슈트핏을 선보이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출처: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박형식은 재킷 단추 역시 잠그지 않는 반면, 장동건은 재킷 안에 베스트까지 갖춰입었다.
출처: SBS '스위치' 공식 홈페이지
▷ 장근석

SBS '스위치'에서 사기꾼 기질이 다분한 사도찬과 법과 원칙만을 고수하는 백준수 역을 맡아 1인 2역을 함께 소화하고 있는 장근석.

극 중 역할의 직업이 검사인 만큼 슈트핏을 많이 보여주고 있다.
출처: SBS '스위치' 공식 홈페이지
슈트 컬러에 맞춘 센스있는 타이와 그에 맞춰 쓴 안경이 지적인 이미지를 업그레이드 시켰다.
출처: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
▷ 정해인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서준희 역을 연기 중인 정해인.

손예진과 연상연하 커플의 달달한 로맨스를 연기하며 많은 누나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데
출처: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공식 홈페이지
극 중에서 게임회사에 다니는 아트디렉터이기 때문에 슈트보단 편안하고 캐주얼한 스타일의 옷을 더 많이 입긴 하지만
간혹가다 보여주는 슈트핏은 남다르다.
셔츠를 제외한 올 블랙 슈트핏도 작은 얼굴과 남다른 비율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출처: 에이스토리
▷ 카이

KBS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신계 공화국 영업팀의 신참인 아토 역을 맡아 열연중인 카이.

셔츠와 타이를 갖춘 슈트핏은 아니지만 컬러감 있는 슈트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출처: 에이스토리
블루 컬러의 슈트는 물론 두 가지 색이 그라데이션 된 독특한 재킷 또한 완벽하게 소화했다.

팔짱을 끼고 시크한 표정으로 있는 모습과 더할나위 없이 잘 어울린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