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백 명 중 2.5명은 '양'을 상상할 수 없다.

조회수 2018. 09. 29. 17: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MAXIM 박상예
여러분! 지금 눈을 감고
꼭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을 떠올려보세요~!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바닷속까지 보이는 깨끗한 자연?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아니면 낯선 땅의 도시?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머릿속으로 우리는 늘 상상을 합니다.
이미지는 사진처럼 선명하게 떠오르기도 하고,
어렴풋하게나마 그려지기도 하죠.
하지만 아무리 이미지를 떠올리려고 해도
머릿속에 아무것도 생각이 안나는 사람이 있다는데요.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즉, 상상을 못 한다는 것이지요.
이 증상은 '기억 상실'과는 다르고요.
바로
마음속으로 이미지를 상상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현상,
'아판타시아(Aphantasia)'라는 증상입니다.

1880년에 프란시스 갤턴이 처음으로 제시했습니다.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하지만 2005년까지도 묻혀있었습니다.
영국 엑서터 대학교의 아담 제만 교수진에
의해 크게 알려지게 됩니다.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당시 작은 수술을 받고 나서 형상화하는 능력을
잃어버린 MX라는 청년을 연구했지요.
그때부터 여러 과정을 거쳐
아판타시아라는 이름이 붙여집니다.
모질라 파이어폭스의 공동 창업자 블레이크 로스도 이 질병을 앓고 있다고 페이스북에 밝힙니다.

덕분에 웹상에서 한번 더 유명해집니다.
그가 말하기를

"나는 한 번도 인생에서 무언가를 시각화한 적이 없다. 아버지의 얼굴이나 파란 공이 튀는 것, 어린 시절 침실이나 내가 10분 전에 뛰던 걸음을 상상할 수 없다. 나는 '양을 세는 것'이 은유인 줄 알았다. 나는 현재 30살이나 인간이 이런 일을 한다는 것을 몰랐다."

충격적이네요.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잠이 안 올 때 양을 세란 말 다들 아시죠!

실제로 이 병을 앓는 사람들은
'양 세어라~'라는 말을 들었을 때,
양을 세는 것 자체를 못 하고
양의 이미지가 안 떠오른다고 합니다.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이 증상을
전세계의 2.5%가 앓고 있다는데 ...
꽤 높은 수치군요!
혹시 이 글을 보는 당신은?
일상생활에 딱히 지장이 있는 게 아니어서
자각을 못 하는 경우도 많대요.
시각실인증(visual agnosia)의 하나기도 해요.
안면인식 장애와 비슷한 맥락이기도 합니다.
2014년, 브래드 피트는 안면 실인증 장애를 앓는다고 고백하기도 했습니다. 한국에서는 호란, 故 신해철, 개그맨 박희순 등이 이 병을 앓고 있다고 밝힌 적 있죠.
이미지를 불러올 수 없습니다.
상상력이 없다면 어떨까요?
무서운 영화를 보고서도 귀신이 안 무서울까요?
아니면 쓸데없는 망상이 없어서 더 집중력이 좋아지려나요?


궁금하군요...

곧바로 사무실 탈출 후 야자수와 깨끗한 해변을 떠올린

.

.

.

.

.


박상예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