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고하는 군 장병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조회수 2018. 12. 05. 11:23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영화관부터 놀이공원, 스포츠경기까지 할인혜택

휴가 장병들을 위한 국방부의 ‘배려 정책’이 속도를 내고 있다. 국방부는 4일 “휴가·외출을 나온 장병들이 저렴한 가격에 영화를 관람할 수 있도록 최근 멀티플렉스 메가박스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메가박스와의 업무협약이 체결되면서 장병들은 CGV·롯데시네마 등 국내 주요 멀티플렉스를 전부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출처: 국방일보 이경원 기자
영화관을 찾은 장병들의 모습.

국방부는 현역 병사와 간부, 군무원, 국방부 공무원뿐만 아니라 주한미군, 사관생도, 상근예비역, 20년 이상 복무한 예비역에게까지 혜택의 폭을 넓혔다. 대상자들은 극장에서 신분증이나 공무원증, 군인연금카드 등을 제시하면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업무협약에 따라 메가박스를 찾는 장병들은 본인과 동반자 3명까지 관람권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일반관의 정상가격은 1만2000원이지만, 신분을 확인하면 6000원에 관람권을 살 수 있다. 

출처: 국방일보 이경원 기자
영화관을 찾은 군 장병들이 간식을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외에도 컴포트관, 테이블석, MX관, 부티크 일반·스위트관 등 메가박스가 운영하는 다양한 상영관도 4000~6000원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영화를 보며 먹을 수 있는 더블콤보 메뉴도 50% 할인 가격으로 살 수 있다.


국방부 관계자는 “할인은 총 63개 지점에서 적용된다”며 “하지만 일부 상영관에서는 할인 적용이 되지 않기 때문에 방문 전에 꼭 확인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 CGV, 메가박스, 롯데시네마
국방부와 메가박스가 업무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연간 380만 명의 장병 및 동반자가 혜택을 받을 전망이다.

국방부는 앞서 2014년부터 CGV와 롯데시네마 등과 업무협약을 맺고 장병들의 관람권 할인제도를 시행하고 있었다. 국방부는 연간 약 350만 명의 장병 및 동반자가 CGV와 롯데시네마의 할인 혜택을 누리고 있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메가박스 이용 장병도 연간 30만 명 이상으로 예상하고 있다. 

출처: 국방일보 DB
에버랜드는 국방부와 협약을 맺고 2010년부터 휴가 장병에게 연1회 무료이용 혜택을 선사하고 있다.

영화 외에도 대형 놀이공원인 에버랜드를 본인에 한해 휴가 기간 중 한 번씩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패밀리레스토랑인 빕스(VIPS)도 15~25% 하루에 한 번씩 할인된 금액으로 이용할 수 있다. 


프로축구 K리그도 22개 모든 구단의 경기를 본인과 동반 1명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국방부는 앞으로 장병들의 복지를 위해 다양한 분야로 업무협약 범위를 확대하고, 혜택 대상을 예비역까지 넓힌다는 계획이다. 

출처: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트 경기 모습. 휴가 장병은 K리그 모든 경기를 본인과 동반 1명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국방부 관계자는 “분야의 다양화와 대상의 다양화를 통해 군에 복무 중인 현역 또는 군에서 복무한 예비역 장병들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인터넷을 이용한 예약시스템을 구축해 장병들이 더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글=국방일보 맹수열 기자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