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배우, 누구인지 맞히면 천재

조회수 2019. 02. 27. 22:11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랩도 하고 카드패도 돌린다, '사바하' 박정민 직업 변천사

분명히 같은 얼굴인데 다른 사람 같다. 배우 박정민이 가진 무기다. 독립영화부터 상업영화까지, 그리고 시대극부터 코미디까지. 범위와 장르를 아우르는 스펙트럼은 그가 연기한 캐릭터들의 직업만 봐도 알 수 있다. 참으로 변화무쌍하다.

사진 '전설의 주먹' 스틸
사진 '오피스' 스틸

박정민이 복싱 선수를 연기했다는 사실을 아는지. ‘전설의 주먹'(2012)에서 황정민의 아역인 어린 임덕규 역을 맡으면서다. 링 위에서 땀과 눈물, 약간의 콧물을 흘리던 소년은 ‘오피스'(2015)에서는 평범하지만 다소 얄미운 월급쟁이가 됐다.

사진 '동주' 스틸
사진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 스틸

이후 ‘동주'(2016)에서는 일제강점기 독립운동가 송몽규 선생이라는 옷을 입었다. 거침없이 행동하던 청년은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2017)에서는 가라앉지 않으려 발버둥 치는 백조가 된다. 생계형 갤러리 대표 재범 역이다.

사진 '그것만이 내 세상' 스틸
사진 '변산' 스틸

피아노도 치고, 랩도 하고, 카드패도 돌린다. 최근 몇 년 간 박정민의 행보를 한 문장으로 요약하자면 이렇다. 개인기가 화려한 배우의 서막은 천부적 재능을 가진 피아니스트 오진태 역으로 출연한 ‘그것만이 내 세상'(2018)이다. 반년 뒤 ‘변산'(2018)에서는 래퍼가 되어, 마이크를 손에 쥐었다.

사진 '사바하' 스틸
사진 '타짜: 원 아이드 잭' 스틸

‘사바하’에서는 특별히 무언가를 배우지는 않았다. 대신, 불경을 구구단처럼 외웠다. 밀교라는 낯선 세계에 들어가기 위한 과정이다. 박정민의 개인기 퍼레이드는 최근 촬영을 마친 ‘타짜: 원아이드잭’에서 이어진다. 전설적 타짜 짝귀의 아들 도일출 역이다. 카드를 쥔 그의 손에는 무슨 이야기가 담겨있을까.


성선해 기자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