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2의 오타니 등장? 160km 도전하는 2001년생 괴물 투수는?

조회수 2019. 03. 10. 10: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출처: 高校野球研究所
일본을 넘어 메이저리그 스카우트들도 주목하는 고교생 투수 사사키 로키(佐々木 朗希)

189cm의 큰 키에서 내리꽂는 강속구가 장점인 2001년생 괴물 투수
출처: 닛칸스포츠
오후나토 고교의 에이스로 2학년이었던 2018년 기록한 최고 구속은 무려 시속 157km !!
출처: 트위터 @okura_toin
출처: 트위터 @okura_toin
가볍게 던지는 것 같은데 152~154km/h
출처: Youtube
개인 최고 구속인 157km/h 를 기록하는 순간
출처: Youtube
163km/h도 나왔지만 아쉽게도 전광판 오류였다는;;
출처: Youtube
지금은 메이저리거가 된 오타니 쇼헤이가 고교 3학년 때 던진 최고 기록은 160km/h

제 2의 오타니로 주목받고 있는 사사키는 과연 160km/h의 벽을 넘을 수 있을까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