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민 듯 안 꾸민 듯' 룩의 정석

조회수 2019. 03. 13. 17:06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By. (주)스타영업 영업대리

"해당 팬매거진은 카카오가 공식적으로 작성하고 발행한 콘텐츠입니다."

안녕하세요~


카카오에서 공식 파견 나온 팬매거진 영업대리 강대리입니다.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패션, 쉬운 것 같으면서도 가장 어려운 스타일링이 아닐까요?


여기 그런 패션의 정석을 보여주는 사람이 있습니다.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바로 배우 소주연입니다!


소주연은 각종 광고나 드라마를 촬영하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신흥 러블리함 강자' 배우인데요.


이런 소주연의 SNS를 보다 보면 특유의 사랑스러운 분위기에 한 번, 편안해 보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에 두 번 반하게 된답니다.


그래서 오늘은 저 영업대리가 소주연의 옷 스타일링 포인트를 짚어보려고 합니다!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소주연의 패션은 주로 누구나 옷장에 하나씩 가지고 있을법한 베이직한 아이템을 이용해 스타일링한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흰 티와 검은 바지, 회색 재킷 모두 쉽게 볼 수 있는 기본적인 옷들이죠?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이번에는 흰 티와 검은 재킷을 입은 소주연의 사진입니다.

정말 '클래식'의 정석이라고 할 수 있는 패션인데요!

소주연은 소매와 목 부분이 동그랗게 말린 귀여운 티셔츠를 이용해 깔끔하면서도 질리지 않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소주연의 패션에서 불편해 보이는 옷은 쉽게 찾아보기 힘들답니다.


통이 넓은 편안한 바지와 카디건을 입어준 소주연의 모습!


편하게 입어도 이렇게 사랑스러울 수 있다는 걸 보여주는 스타일링이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캐러멜 색의 코트를 걸치고 차콜색 목도리를 둘러준 소주연의 모습입니다. 


역시나 기본적인 아이템들을 무심하게 걸쳐주었지만, 세상 사랑스러운 소주연의 분위기가 한층 살아났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이렇게 기본적인 아이템들을레이어드해서 입는 것도 소주연 스타일링의 특징이랍니다.

줄무늬 티셔츠에 포근한 흰색 스웨터를 레이어드해서 입어준 소주연의 모습이구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또 소주연은 색감이 다른 터틀넥과 체크무늬 셔츠를 센스 있게 레이어드해 입기도 했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이 사진에서도 터틀넥 위에 셔츠를 레이어드해 입은 소주연!


이런 스타일링은 간편함과 스타일리시함을 둘 다 잡을 수 있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있죠!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이번에는 얇은 터틀넥 위에 스웨터를 코디해준 소주연의 모습입니다.

차분한 분홍색 계열로 옷의 색감을 통일해 레이어드하니 너무 자연스럽고 예쁘죠?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그 위에 이렇게 두꺼운 롱코트까지 걸쳐주니 '러블리함의 끝판왕' 겨울 패션이 완성되었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꾸민 듯 안 꾸민 듯, 무난한 아이템이 주를 이루는 소주연의 패션에서 꾸준히 포인트가 되어주는 아이템이 있는데요!


바로 모자입니다.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앞머리를 넘기고 눌러쓴 비니가 심플한 옷차림의 단조로움을 줄여주고 스타일리시한 느낌도 더해주네요. ㅎㅎ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이 사진에서도 역시 니트 재질의 둥근 모자를 쓴 소주연!


소주연은 이렇게 챙 없는 모자도 잘 어울리구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챙이 있는 독특한 모자도 찰떡같이 어울린답니다.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보송보송 사랑스러운 털모자까지 완벽하게 소화해주는 소주연!


정말 어떤 옷을 입어도 다 사랑스럽네요.  


지금까지 편안해 보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배우 소주연의 스타일링을 모아봤는데요.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스타일링을 원하는 분이라면 소주연의 패션을 따라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출처: 소주연 인스타그램

그럼 회색 후드티를 입은 소주연의 사랑스러운 사진 한 장 남겨두고 저 영업대리는 이만 물러납니다.


다음 팬매거진으로 또 만나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