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지 마라! 가족 안에 숨어든 악마 <변신>

조회수 2019. 08. 19. 13:11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엄마가 둘? 아빠도??

< 변신>

감독 김홍선


배우 배성우, 성동일, 장영남

출처: < 변신> 스틸컷

< 변신> 볼까?

- 또 빙의? No! 악령이 사람 몸속에 들어가는 것이 아닌, 그 사람으로 '변신'하는 것. 확실한 차별성과 신선한 접근~ 


- 징그럽고 뭔가 끈적이고 찜찜한 공포 분위기 선호한다면, 초반 분위기 조성 성공적


- 점프 스케어만 잔뜩 아닐까? ‘깜놀’만 밀고 나가는 게 아니라 심리적 공포도 상당하다는 


- 변신한 엄마, 아빠를 연기한 장영남과 성동일..순간 순간 소름 끼치는 표정, 굿!


- < 공모자들>부터 < 반드시 잡는다>까지 김홍선 감독의 팬이라면, 그의 오컬트 스릴러를 지켜보는 것도 

출처: < 변신> 스틸컷

< 변신> 보지말까??

- 또 구마 의식? 사제가 주인공? < 검은 사제들>의 강동원 이후 다른 사제엔 관심 없는 당신


- 동일 인물이 동시 등장할까? 변신한 악마와 원래 인물 사이에서 오는 혼란과 공포는 그리 크지 않다고 느낄 수도

 

- 분위기 조성보다 촘촘한 서사에서 오는 긴장과 공포를 기대했다면, 다소 헐거운 편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