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의 여왕'이 선택한 아쉬운 작품

조회수 2019. 11. 19. 19:34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보자마자 알려줌] <나를 찾아줘> (Bring Me Home, 2019)
출처: 영화 <나를 찾아줘> 표지 및 이하 사진 ⓒ 워너 브러더스 코리아(주)
영화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찾기 위해, 엄마 '정연'이 벌이는 사투를 담고 있습니다
개연성? 별로
아이를 찾겠단 목표와 의지가 명확한 '정연'과 달리, 빌런들은 다소 기능적으로 움직이는데요
그런 빌런들의 비정상적인 행동과 이해할 수 없는 선택들은 작품의 개연성을 떨어뜨려 버렸습니다
연기? 좋아요!
<친절한 금자씨> 이후 14년 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 이영애는
캐릭터의 감정을 대사 없이 표정만으로 완벽히 소화해내는 경지를 보여줬는데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