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범한 주부가 비 오는 날 칼을 쥔 이유

조회수 2020. 01. 10. 10:13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요리도 잘하고 
아이도 잘 돌보고 
일도 잘하는 슈퍼우먼이자 
평범한 주부 강해진 

충격적인 남편의 외도를 목격 

이혼을 결심하는데요.. 

이혼 서류에 도장 찍어온 남편은 


딱 일주일만 기다려 달라며 

적반하장이지... 

눈치챈 시누이와 

시아버지는 합심해서

이혼 못하게 말리지..

대 환장 파티

그 와중에 

깊은 새벽.. 

옷을 꺼내 들고나갈 준비하는 

남편 x끼 ...

그리고 단전 끝부터 

올라오는 쎄한 느낌에 

눈을 뜬 그녀

(ㄷㄷㄷㄷ)

비 오는 날 새벽 

밀회를 즐기는 남편과 

그의 뒤를 따르는 

검은 그림자.. 

그리고 결국 

들어가서는 안될 곳을 들어간 그들.. 


(와.. 나 뒷골.. )

가. 만. 안. 둬 

남의 남자 건드리면 
아주.. 주옥 되는 거야... 

과연 평범한 주부 해진은 

이들을 처단했을까요? 


궁금하시다면 

매주 월~금 오전 8시 35분!

<맛 좀 보실래요?>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