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했다면 공감 간다는 현실 대사

조회수 2020. 01. 23. 08: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이번 설에는 서로에게 힘이 되는 말을 해주기로 해요..☆

사랑하는 사람과 

행복한 나날을 꿈꾸며 

평생을 약속하는 '결혼' 


하지만 결혼 생활이 항상 

평탄하지만은 않다는데요...ㅠㅠ 


결혼했다면 공감 간다는 

드라마 <맛 좀 보실래요> 속 

현실성 200% 대사들! 

chapter 1. 

아내 두고 당당하게 바람피우는 

사장님 남편에게 일침 날리는 오대구 대사 


"어디서 할 짓이 없어서 

가정이 있는 남자를 꼬여내? 

부끄럽지도 않아요?! "

chapter 2. 

남편의 바람을 눈치챈 

강해진의 푸념 대사 ㅠㅠ


"야 이 X자식아! 

나만 본다며, 나만 사랑한다며 

내 눈에 눈물 안 나게 한다며!!"


※ 진짜 바람 피우지 맙시다 ※

chapter 3. 

결혼에 대한 의미를 

돌아보게 만드는 오대구의 대사 ㅠ


"한 번 결혼했다고 

끝까지 같이 사는 게 맞는 건지"


결혼이란 

참 쉽지 않은 거군요..☆

chapter 4.

대낮에 뻔뻔하게 

데이트하는 남편과 내연녀에게 

날리는 해진의 일침 


"쓰레기한테 쓰레기 버리는 게

잘못이니?" 

chapter 5.

이혼할 때가 돼서야 

해진의 노고를 알아봐 준 

진상의 대사 


"내가 말은 안 했지만 

그동안 늘 미안했어"

미안한 줄 알면
그만 멈추는 게 좋을 거다

chapter 6

많은 일들을 겪고 

지금까지의 삶을 돌아보는 

해진의 대사 ㅠㅠ 


"이만하면 잘 살았다고 

그렇게 얘기하는 날이 올까요"



바람잘날 없는 

<맛 좀 보실래요> 속 

부부들의 이야기가 더 궁금하다면?


매주 월~금 오전 8시 35분!

<맛 좀 보실래요?>

본/ 방/ 사/ 수!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