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느리 무시하다가 없으니까 땅치고 후회한다는 시아버지

조회수 2020. 02. 06. 08:02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있을 때 잘해~ 후회하지 말고~~♬

밖에서 돈도 잘 벌고

집안일도 야무지게 잘하고

아이까지 똑 부러지게 잘 키우는

상위 1% 며느리 믿고

고마운 줄도 모르고 

탱자 탱자 인생 즐기던 

흔한 시아버지 이백수... 

틈만 나면 시누이랑 합세해서

잔소리~ 잔소리는 기본 장착에 

대장금 저리 가라 하는 음식 솜씨의 

 진수 성찬 앞에서도


"무슨 놈의 맛을 자꾸만 보래!!"

며느리 귀한 줄 모르고

피눈물 나게 해놓고 

버티다 못한 며느리가 떠나고 나서야

그 빈자리에 사무치게 후회 中...

이제서야..

이혼 숙려기간에 딴 여자랑 결혼하겠다는

아들놈도 맘에 안 들고...

에라이 이 망할 자식아!!!!

잘 지낸다더니

남의 가게에서 지내는 며느리 보니까

가슴 아픈 시아버지.. 

며느리에게 돌아와달라 
사정해보지만... 

하지만 이미 떠난 버스
후회하셔도 소용없어요...★

그러게...
있을 때 잘하시지 그러셨어요... ㅠㅠㅠ

며느리 잃고 매일매일이 

우울한 시아버지 백수

땅을 치고 후회 중이라는데요... 


며느리 잃고 

인과응보 제대로 당하고 있는 

시아버지 백수의 미래는 

과연 어떻게 될까요?! 


궁금하시다면 

매주 월~금 오전 8시 35분!

<맛 좀 보실래요?>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