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약 직전 날라온 비보.." K3리그 이적이 '확정적'이었던 '장결희' 양주 입단 무산

조회수 2020. 03. 14. 18:54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괜찮다 결희야!!!

한 때 이승우와 함께 대한민국의 미래로 평가받았던 장결희.


그는 올해 초 K3리그의 양주시민축구단에 입단이 거의 확정적이었다.

하지만 결국 입단이 무산되었다.

"장결희와 계약 직전까지 간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계약 직전 결렬되었다"

"세부사항을 알려드릴 수 없고 현재 새로운 팀을 찾고 있다"

계약 진행중에 무언가가 어긋난 듯하다.

K리그부터 K3까지 떨어졌지만 괜찮다.


아직 젊고 도전할 기회는 많다.

장결희가 얼른 새팀을 찾아서 행복한 선수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