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튀' 첸웨인, 이른 방출 덕 봤다?..ML 현역 연봉킹 [인포그래픽]

조회수 2020. 05. 20. 22: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로 시즌 개막이 미뤄지면서 뜬금 없이 첸웨이인(35)이 현역 최고 연봉자가 됐습니다. 미국 매체 '마이애미 헤럴드'는 5월 20일(한국시간) 코로나19가 말린스에 미칠 영향을 분석하며 이미 방출돼 팀을 떠난 첸웨이인을 언급했습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선수 노조는 지난 3월 합의를 통해 리그가 단축되면 단축된 경기 수에 비례해 연봉을 삭감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그러나 양측의 합의안에 적용되지 않는 선수들이 있습니다. 바로 은퇴 선수와 계약 내에 구단으로부터 방출된 선수입니다.


따라서 지난해 11월 부진 끝에 방출된 첸웨이인은 2020시즌 2200만 달러의 잔여 연봉을 모두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매체는 "누가 코로나19의 대유행을 예상했겠는가"라면서 첸웨이인을 방출하지 않았더라면 그에게 1100만 달러 가량의 연봉만 지불하면 되는 상황이었다고 아쉬워했습니다.

6회말 박병호vs천웨인 세 번째 타석 속이 뻥 뚫리는 박병호의 11호 홈런

이번 인포그래픽에서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볼티모어 소속으로 활약했지만 마이애미와 5년 8000만 달러 계약을 맺고 최악의 성적을 기록한 첸웨이인을 조명해봤습니다.

▶광고문의
mbcsportsplusnews@mbcplus.com


▶엠스플뉴스 APP 다운

안드로이드 : https://goo.gl/Rj73Ac

iOS : https://goo.gl/YwpqK2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