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가 발굴한 실제 위안부 피해자 구출 장면

조회수 2020. 06. 01. 17:46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만삭의 위안부, 만세를 외치다
위안부 인권 운동 단체를 둘러싼
논란으로 시끄러운 요즘,
KBS가 엄청난 영상자료를 발견해
온 세상에 이를 공개해보였다!

지난 2017년 서울대 연구팀이

세계 최초로 발견한 18초 영상에 이어,

KBS가 두 번째로 이전 것과는

또 다른 영상을 발굴했다는 것ㄷㄷㄷ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2차대전 막바지에 미·중 연합군에 의해

구출되고 있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경직된 몸짓과 불안한 표정

고스란히 담겨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맨발에 남루한 차림,

일본식 '기모노' 형태의 옷을 입은 여성,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부상을 입어

피로 얼굴을 덮은 여성,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만삭의 임산부(故 박영심 할머니)의

뭉클한 "만세"까지,

모두 너무 굶주린 상태였고,
생과 사를 넘나들던 순간이었다.

- 위안부 피해자 故박영심 할머니

낮은 화질에

녹음된 음성은 없지만,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약 6분 40초 길이의 영상만으로

그들의 숨소리와 그곳의 공기가 느껴지는 듯해

많은 이들의 마음을 무겁게 했다.

출처: [단독] KBS 발굴 영상 캡처
KBS는 최초 발굴된 故박영심 할머니 생전 모습이 담긴 영상을 시청자 모두의 소중한 자산이라 판단하여, 누구든 해당 영상을 제공받아 교육·연구 등의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6월 1일 시청자들에게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기획·제작ㅣ케세라

CATCHUPcreative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