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체인점 맛 내는 백종원 오므라이스 레시피

조회수 2020. 06. 11. 17:35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뭐야 생각보다 쉽고욤?
<소스 만들기>
먼저 소스를 만드는데 식용유 2큰술, 밀가루 1큰술 넣고 약불로 볶아줌! 흰색의 밀가루가 갈색으로 변하면 루 완성!
만든 루에 물 한 컵, 설탕 1½, 간장 2, 케챱 2, 쇠고기 다시다 ⅓, 식초 1큰술과 후추를 톡톡 뿌리고 살짝 끓여주면
오므라이스 소스 완성이요~~~~~~~~~
뭐얔ㅋㅋㅋㅋㅋㅋㅋ소스 넘 쉬운 거 아닌가욤?_?
<볶음밥 만들기> *2인분 기준
식용유를 두르고 잘게 썬 양파와 당근을 넣고 볶은 후 간장 2, 맛술 4, 후추를 넣고 편의밥을 투하해 잘 볶아주면?
넹 볶음밥도 완성입니닼ㅋㅋㅋㅋㅋ 달걀을 만들어야 하기에 볶음밥을 편의밥 그릇에 나눠담고 잠시 대기시켜줌
<기본 오므라이스>
우선 기본 오므라이스는 달걀 2개를 풀어 기름을 살짝 넣은 팬에 넓게 펴고 익혀줌
달걀이 전부 익기 전에 가운데 볶음밥을 올리고 밥 주변의 달걀을 접어줌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그릇을 엎고 돌려주면 2% 부족한 오므라이스가 만들어짐ㅇㅇ
그런 오므라이스에 호일로 모양을 잡아주고 케챱을 뿌리면 기본 오므라이스 완성!
<부드러운 오므라이스>
이번엔 달걀 3개를 풀고 기름을 넉넉하게 넣은 후 스크램블을 만들듯이 저어주다가 대충 익었다 싶을 때!
밥 위에 덮어줌ㅋㅋㅋㅋㅋㅋㅋㅋㅋ이 오므라이스는 달걀을 덜 익히는 게 포인트!
그리고 만들어놨던 소스와 파슬리, 후추를 톡톡 뿌리면 비주얼이 환상적인 오므라이스 완성~!
자 이제 시식을 해봐야겠쥬?
일단 볶음밥부터 먹어봤는데 간장 베이스에 불맛 나는 볶음밥이었음! 일단 밥이 고슬고슬해서 합격ㅋㅋㅋㅋㅋㅋㅋ
달걀과 함께 먹어봤는데 달걀에 간을 안 했는데도 딱 좋았음ㅜㅜㅜㅜ 케챱 뿌리니 집에서 엄마가 해준맛임乃
백종원표 소스를 올린 오므라이스도 먹어봤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어멐ㅋㅋㅋㅋ 이제 밖에 나가서 안 사 먹어도 되겠는데?
소스는 약간 돈까스 소스맛이 났고 달걀은 아주 부드러워 찰떡궁합이었음ㅠㅠㅠ 담엔 달걀을 더 많이 넣고 만들고 싶을 정도!
매일매일 먹고 싶을 정도인 백쓰앵의 오므라이스!!!
체인점 맛을 집에서 느끼고 싶은 분들은
바로 따라 해보세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