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우려에 문닫는 무더위 쉼터.. 취약계층 우려

조회수 2020. 06. 16. 17:23 수정
음성재생 설정

이동통신망에서 음성 재생시
별도의 데이터 요금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올해 여름 폭염 일수는 평년의 2배가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출처: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9일 서울 용산구 후암동 쪽방촌에 거주하는 한 노인이 휴식을 취하고 있다
출처: 뉴스1
2019년 무더위 속 지하상가에서 더위 피하고 있는 사람들
출처: 더위에 마스크 내린 시민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