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글귀] 빈틈을 만들어 잠시 멈춰야 한다.

조회수 2020. 07. 25. 21: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책 속의 한 줄

나는 몰려오는 파도와 정면으로 부딪치려고

애쓰기보다 파도의 굴곡을 눈치챌 때

빈틈을 만들어 잠시 멈춰야 한다.

시간이 충분히 흐르고 파도가 잠잠해지면

그 마음을 바탕으로 일상에서 조율하며 살아야 한다.

나는 그런 사람이다.


임선영 <한 숨, 쉼을 가져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