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가뇽·박찬호, 밝은안과21병원 7월 MVP 선정

조회수 2020. 08. 06. 19:5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출처: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드류 가뇽과 박찬호가 KIA 타이거즈 구단 지정병원이 시상하는 7월 MVP에 선정됐습니다.


가뇽은 구단 지정병원인 밝은안과21병원이 시상하는 7월 월간 MVP에 선정돼 6일 광주 LG전에 앞서 시상식을 했습니다.


7월 한 달간 가뇽은 4경기에 선발투수로 등판해 23이닝 동안 탈삼진 22개를 기록하며 평균자책점 2.74로 패전 없이 2승을 거뒀습니다.


가뇽은 시상금으로 100만 원을 받았다. 이 중 50만 원을 어려운 이웃 돕기에 써달라며 기부했습니다.

출처: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박찬호는 구단 지정병원인 ‘뷰티스 맑은피부과’가 시상하는 7월 월간 MVP에 선정됐습니다.


7월 한 달간 23경기에 출전해 86타수 24안타(2홈런) 8타점, 14득점, 3도루 타율 0.279의 쏠쏠한 활약을 펼쳤습니다.


특히 유격수를 맡아 전 경기에 출전해 안정적인 수비를 보여줬습니다. 이날 박찬호는 시상금 100만 원을 받았습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