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치맨, 슈퍼히어로의 새로운 영역

조회수 2020. 08. 11. 08:4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시간을 넘어서 가치를 입증하는 그래픽노블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오랫동안 슈퍼히어로들은 절대 선의 완전무결한 존재처럼 그려져 왔다. 하지만 <왓치맨>의 히어로들은 나쁜 짓도 하고 사생활 문제로 고통을 겪기도 한다. 전통적인 슈퍼히어로를 뒤틀어 이들도 하나의 인간임을 강조한 것이다.
출처: 워너브러더스
이 시리즈가 나온 80년대 당시에는 새롭고 신선했지만 지금 시점에서 보면 새롭지는 않다. 이미 수많은 픽션에서 정의의 인물들이 겉보기와 다르거나 타락하는 요소가 있어 왔다. <왓치맨>은 슈퍼히어로 장르에 이런 소재를 도입한 것뿐이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스토리를 쓴 앨런 무어는 DC 코믹스가 인수한 찰튼 코믹스의 히어로들을 사용하려 했지만 허락받지 못했다. 그래서 무어는 새로운 캐릭터를 사용한 대체역사물을 개발했다.
출처: 워너브러더스
<왓치맨>의 주요 등장인물들은 모두 불완전하다. 오만하고 편협하며 광적이다. 로어셰크나 오지만디아스 등은 누가 선이고 누가 악인지가 모호하다. 닥터 맨해튼은 신적인 존재로 진화해버려 아예 선악의 경계를 벗어나버렸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왓치맨>은 가벼운 내용이 아닌데다가, 그림을 그린 데이비드 기븐스가 페이지마다 9개의 컷으로 나누고 빼곡한 글씨로 채워 넣어 가독성도 떨어진다. 그래서 작품에 대한 호불호도 큰 편이다.
출처: 워너브러더스
한편으론 이게 <왓치맨>의 장점이기도 한데, 당시 ‘애들이나 덜 성숙한 어른들이 보던 만화’를 ‘심오하고 철학적인 깊이를 보여주는 새로운 아트’의 세계로 끌어올린 명작이기 때문이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주류 언론에서 호평을 받으며 최고의 영문소설 중 하나로 선정되어 만화의 영역을 넘어섰다. 국내에서도 상대적으로 꽤 많이 팔렸다(고 한다).
결국 영화로까지 만들어졌는데, 잭 스나이더가 감독한 영화는 원작을 그대로 재현해놓으려 했을 뿐 재미까지 담진 못했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DC 코믹스는 수십 년이 지나 <비포어 왓치맨>이라는 프리퀄을 선보였다. 여러 작가들을 고용해서 과거의 이야기들을 그린 것이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하지만 프리퀄에 참여하지 않은 앨런 무어는 이 시리즈들을 제작한 DC를 비난하며, 그 당시라면 몰라도 지금의 시대상에는 맞지 않으므로 좋을 것이 없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DC는 여기서 더 나아가 <둠스데이 클락>을 통해 DC 유니버스에 왓치맨을 끌어들였다. 수년 전부터 루머처럼 떠돌던 설정이었는데, 왓치맨 유니버스의 몇몇 캐릭터가 DC 유니버스로 넘어오고 말았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두 세계의 크로스오버를 기다렸던 팬들에겐 배트맨이 “로어셰크”와 대화하고 슈퍼맨이 닥터 맨해튼에 맞서 싸우는 모습이 선물 같았을지도 모르겠다.
출처: DC 엔터테인먼트
DC 유니버스의 세계관이 리부트되면서 잃어버린 5년의 시간의 비밀이 밝혀지는데, 왠지 제작진이 비난을 많이 받은 ‘뉴52’ 세계관 리부트의 책임을 떠넘기려는 것처럼 보인다.
출처: HBO
오히려 HBO에서 원작 이후의 시간을 배경으로 한 <왓치맨> 드라마 시리즈가 호평을 받으며 많은 상을 받고, 프라임타임 에미상에서만도 26개 부문 후보에 오르는 등 관련작품 중에 가장 성공한 작품이 되었다.
출처: HBO
기븐스가 참여한 드라마가 거둘 성과는 어느 정도일지 기대된다. 슈퍼히어로 실사 작품 중 최고의 성공작이 될 수 있을까? 앨런 무어의 말과는 달리, <왓치맨>은 아직 다 열지 않은 보물상자인지도 모른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