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세아, 우아한 언니의 우수에 찬 페미닌룩 '자기관리 끝판왕'

조회수 2020. 09. 17. 10:25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털털하고 유쾌한 모습과 달리 니트, 퍼, 재킷으로 연출한 우수엔 찬 고독미 공개
최근 tvN 주말드라마 '비밀의숲 시즌2'를 통해 다시 화제가 된 배우 윤세아가 최근 패션 매거진과 함께 한 화보에서 우아하면서 우수에 찬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윤세아는 화보에서 40대라고는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와 명품 몸매로 보는 이들로 하여금 감탄을 자아냈다. 

화보 속 윤세아는 블랙 슈트와 니트 슈트룩으로 지적이면서 우아함이 깃든 매력을 발산했으며 또 따른 사진에서는 가죽 트렌치 코트룩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시크미를 연출했다. 

평소 털털하고,유쾌한 성격을 가진 윤세아는 촬영 내내 긍정적인 에너지를 보여줬으며 ‘웰에이징’을 위한 비결을 묻자 “하루하루 후회 안하고 행복하게 살면 되지 않을까요? 뭐든 재미있게, 기억에 남도록 하는 거죠. 감정이나 숨도 편안히, 너무 가쁘지 않게 말이에요”라고 답했다. 

한편 올해 43세의 윤세아는 2005년 영화 '혈의 누'로 데뷔해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프라하의 연인' '신사의 품격' 'SKY 캐슬', 영화 '평행이론' '남과 여' '정직한 후보' 등에 출연했다. 

현재 tvN 드라마 '비밀의 숲 2'에서 이연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패션엔 김금희 기자
fashionn@fashionn.com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