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조 '퀸카'라고 불리는 개그우먼 출신 CEO의 결혼 사진

조회수 2020. 11. 06. 10:32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그때 그 시절 스타들의 웨딩드레스 한눈에 보기

팽현숙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팽현숙은 JTBC 예능 <1호가 될 순 없어>를 통해 바쁘게 일하는 CEO의 모습과 최양락과 티격태격하는 현실 부부의 생활을 함께 보여주어 많은 웃음을 주고 있다.

최양락과 88년도에 결혼한 그녀의 결혼 사진이 공개되면서 또 한번 화제되었다. 겹겹이 쌓인 레이스와 프릴 장식이 돋보이는 벨 라인의 실크 드레스가 클래식하다. 부케와 같은 꽃의 화관을 매치하여 '원조 퀸카', '원조 요정'으로서의 면모를 보여주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출처: 구글 이미지

80년대의 웨딩룩은 곧 화려함이었다. 프릴, 벌룬 등을 과감하게 사용했으며, 화려한 액세서리를 매치하고, 손을 다 덮는 큰 사이즈의 부케도 들었다. 81년도에 결혼한 다이애나 왕세자비의 웨딩 스타일이 각광을 받으며 더욱 화려한 드레스가 유행하게 되었다.

김희애

출처: 한국일보
출처: 한국일보
96년도 사업가 이찬진과 결혼한 배우 김희애는 드레스에 자켓을 매치하여 유니크한 웨딩룩을 보여주었다. 그녀의 고급스러우면서 단아한 이미지에 딱 맞는 로우번과 깔끔한 귀걸이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김희애의 드레스는 노비아 드레스로 맞춤 제작되었다.
출처: 스포츠 코리아
출처: <결혼이야기> 스틸 컷

90년대는 80년대보다는 디테일이 덜 들어간 디자인이 성행했다. 드레스의 디테일보다는 소재와 실루엣에 집중했다. 90년대 최민수, 심혜진이 주연이었던 영화 <결혼이야기> 속에서도 오픈 숄더, 벨 라인의 세련된 드레스를 볼 수 있다.

심은하

출처: 조이뉴스24
출처: 조이뉴스24

05년도에 지상욱과 결혼한 심은하는 2가지의 드레스를 입었다. 본식 드레스는 베라왕 드레스로, 단아하고 기품 있는 스타일의 탑 드레스를 입었다. 당시 수입 드레스를 선택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심플한 드레스와 어울리는 티아라와 투 베일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출처: 노컷뉴스
출처: 굿데일리
본식 드레스와 달리 2부 드레스는 중세시대 공주같은 고전적인 스타일을 선택했다. 베이지 톤의 색감과 길게 늘어트린 팔 장식이 유니크하다. 고전적인 스타일도 완벽 소화한 심은하의 2부 드레스는 지춘희 디자이너의 제품이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