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VS 제니, 머플러 코디법

조회수 2020. 12. 06. 08: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추운 겨울, 목만 따뜻해도 체온을 꽤 높일 수 있죠. 게다가 부드럽고 포근한 긴 머플러를 두르면 여성스러우면서 차분해 보이는 스타일 ‘갬성’을 낼 수 있고 룩 자체의 2% 부족한 센스까지 채워주기도 한답니다.


셀럽들과 패션 인플루언서들도 하나같이 머플러를 꺼내 둘렀는데요.


드라마 <스타트업>을 통해 당찬 대표로 변신한 수지는 재킷이나 트렌치 코트에 핑크나 베이지 컬러 머플러를 주로 연출합니다.




출처: instagram @skuukzy

베이지 컬러는 이지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화사한 파스텔 핑크 컬러는 얼굴을 생기 있게 만드는 효과가 있죠.




출처: instagram @skuukzy

똑같은 머플러라도 어떻게 묶어 연출하느냐에 따라 느낌은 천차만별입니다. 프린지 디테일의 베이식 블랙 머플러를 마치 리본을 묶듯 연출하면 더욱 경쾌한 무드를 낼 수 있죠. 숄처럼 넓은 너비의 머플러라면 그 효과는 업그레이드된답니다.




출처: instagram @bentheliem

좀 더 우아한 분위기를 내고 싶을 땐 어깨에 살포시 둘러주면 됩니다.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머플러의 드레이핑이 당신을 우아하게 변신시켜주죠. 머플러 연출 꿀팁은 바로 헤어 액세서리와 컬러를 매치하는 것인데요. 패션 인플루언서 루시 윌리엄스처럼 헤어 집게와 머플러의 컬러를 비슷하게 연출하면 좀 더 센스 있는 룩이 완성됩니다.




출처: instagram @lucywilliams02

평소 톤 다운된 컬러를 즐긴다면 비비드한 컬러의 머플러로 룩에 재미를 더해보는 건 어떨까요?


컬러를 선택할 땐 슈즈 컬러나 상의와 비슷한 톤온톤 컬러로 매치하면 자연스럽게 어우러진답니다.




출처: instagram @jennierubyjane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