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맥주 50캔, 소맥 30잔 마셨었다는 여배우

조회수 2020. 12. 16. 07:50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한창때 주량 무한대였다는 연예인

역대급 주량을 공개하며 연예계 대표 애주가로 자리매김한 여자 스타들이 있다.


내숭 0, 자신의 주량을 솔직히 공개하며 털털한 매력을 어필한 연예인들은 과연 누가 있을까?

이유리
"주량=무한대"

이유리는 과거 드라마에서 신들린 폭탄주 제조 연기를 보여준 바 있다.  


이후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한때 엄청난 애주가였다고 밝혔다. 당시 그의 주량은 한번도 취해본 적이 없을 정도로 '무한대'였다고..!

OBS: 이유리 "술 끊은지 15년, 소맥 제조 영상 보며 연구" (봄이 오나 봄 제작발표회)

그 비결은 누가 앞에 있으면 절대 쓰러지지 못하는 독특한 음주 습관 때문이었다고 한다.


이후 이유리는 "끝까지 안 취하려고 마시다 보니 숙취가 너무 심했다"며 "지금은 술을 끊었고, 현재 15년째 금주 중이다"고 밝혔다.

손담비
"맥주 50캔, 소맥 30잔"

손담비 역시 연예계 대표 애주가다.


과거 방송에서 그는 "맥주는 하루에 50캔까지 마셔봤다. 소맥은 30잔 정도?"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MBC PLUS: 예쁘고 차분하게 주량 유지 중인 알콜여신 손담비

함께 출연한 동료 연예인들은 손담비가 평소 술을 즐겨 마시며 웬만한 술은 원샷을 한다고 증언(?) 하기도 했다.


소이현
"물광 피부 비결은 소주"

애주가 소이현의 물광 피부 비결은 '소주'다.

_SBS: 소이현, 소주 풍미 느끼는 진짜 주당 “술이 달다”

소이현은 날씨별 소주 맛이 다르다며 평소 술을 자주 먹진 못하지만 정식적인 자리에선 부러질 때까지 먹는다고 애주가의 면모를 보여줬다. 

KBS 2TV: 스페셜 MC 소이현이 알려주는 소주 맛있게 마시는 법?

이어 소이현은 "소주 광고를 찍고 싶다"고 고백하며, "다른 배우들은 광고 찍기 전날 물광을 내기 위해 관리를 하는데 나는 소주를 마셔야 다음날 더 예쁘더라"며 뜻밖의 피부 비결을 밝혔다. 


이채영
"솔직히 소주 6병 각"

이채영 역시 연예계 대표 애주가다.


여행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남다른 먹방으로 '먹파이터' 이미지를 얻었던 이채영. 


바다가 인접한 대만 이란에서 해산물 3종 요리를 먹고 눌러왔던 음주 욕구를 분출시켰다.

MBN 매일방송 : 이채영. 프로 혼술러가 추천하는 맥주 맛있게 마시는 방법!

새로운 요리가 나올 때마다 맥주로 입을 헹구며 남다른 음주 스킬을 선보였고, 칠리 크랩 요리가 등장하자 "이건 솔직히 소주 6병 각"이라며 실감 나는 맛 표현을 했다.


남보라
"주량이요? 없어요"

남보라는 방송에서 능숙하게 안주를 준비하며 낮술을 즐기는 모습을 공개해 애주가로 등극했다. 

MBC PLUS: 애주가 남보라 덕분에 주당이 된 박진주!

함께 출연한 황보는 남보라가 양조장에서 직접 받아온 약주를 식전주로 권하자, "이제 이런 걸 먹는 나이가 됐냐. 혹시 주량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고


남보라는 미소와 함께 "주량이요? 없다. 언니 그거 아시죠? 취하면 와인이나 소주나 똑같은 맛"이라며 애주가의 면모를 입증했다.


신혜선
"4명이서 2시간 만에 소주 40병"

신혜선 역시 청순한 미모와 정반대의 주량을 갖고 있다.


그는 과거 KBS '해피투게더'에서 "주량이 어느 정도인지 모르겠다. 확실히 모르지만 취할 때까지 마신다"고 밝혔다. 

_SBS: 신혜선, 소주 첫 잔에 ‘뼛속까지 음주 체질’ 증명

"한 번은 친구 3명과 방을 잡고 놀러 간 적이 있는데 파이터처럼 2시간 만에 소주 40병을 마셔 다 취했다"며 "이제 주당 이미지가 잡혀 술자리에서 뺄 수 없게 됐다. 어쩔 수 없이 그냥 주는 대로 마신다"고 애주가의 고충을 토로하기도..!


소녀시대 유리
"저승사자 될 때까지..!"

유리는 멤버들이 압도적으로 지지하는 소녀시대 대표 주당이다.

JTBC: 유리 술버릇 폭로하는 효연 "술이 술을 먹는 버릇?" ^ㅡ^

효연은 "제가 유리랑 마시다 골로 갈 뻔했다"고 말했고, 써니는 "유리는 와인을 마시면 입술이 까매질 때까지 마신다"고 덧붙였다.


수영 역시 "집에 돌아갈 때쯤이면 입안이 새까매져 저승사자 같이 된다"고 덧붙였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