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장드라마인가 명드라마인가, 펜트하우스 리뷰

조회수 2020. 12. 23. 16:15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출처: @펜트하우스

한 줄 평 : 최소한의 개연성으로 빚은 최대한의 막장성


안녕하세요, 춥피디입니다. 월요병으로 힘든 여러분들에게 오늘 소개해드리고 싶은 드라마는 바로 SBS '펜트하우스'입니다.

최고의 로열 아파트, 최고층 펜트하우스 주인인 심수련 (이지아), 85층 평생의 라이벌 오윤희와 천서진의 갈등의 고조화로 지난 15회에서는 순간 시청률이 26%까지 상승했다고 하는데요.

이미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대환장 하우스' 라는 별칭까지 지닌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인기 비결은 무엇일까요? 그리고 심수련 VS 천서진 VS 오윤희의 갈등이 점점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결말은 과연 어떻게 될까요?



출처: @SBS 펜트하우스 공식 홈페이지
심수련(이지아), 천서진(김소연), 오윤희(유진)

어딘가 닮은 듯한,
그러나 또 새로운 드라마


최고급 로열 아파트 헤라 펠리스에서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과 음악 경쟁은 최상류 주택단지를 배경으로 한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의 치열한 입시 전쟁을 떠오르게 하기도 합니다. 

그렇지만 헤라 펠리스에는 이 드라마를 특별하게 만드는 사건들이 있습니다. 시청자들은 펜트하우스 살인 사건의 범인을 추리해 나가는 즐거움을 줍니다. 또한 주단태, 천서진의 위태로운 외도는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합니다. 두 집안의 어긋난 사랑은 어떻게 마무리가 될지 기대가 됩니다.





출처: @SBS 펜트하우스 공식 홈페이지
출처: @유튜브 스브스캐치

네가 뭘 좋아할지 몰라서 다 준비했어!


펜트하우스에는 기존 드라마에서 각기 다뤘던 '치정', '복수', '음악', '성장,' 그리고 '하이틴'까지 담겨 있습니다. 모든 장르를 조금씩 담고 있는 종합선물세트 같은 이 드라마가 사랑받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펜트하우스는 지나치게 과잉된 설정들로 막장이라는 평을 받고 있음에도 최소한의 개연성을 가져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시청자들은 막장이기는 하지만 홀린듯이 욕하면서 본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캐릭터들은 제각기 투쟁하는 이유가 있습니다. 천서진에게는 엄혹한 아빠의 그림자가 있었고 오윤희에게는 서울음대 입학이라는 좌절된 꿈이, 심수련에게는 딸을 지키지 못했다는 죄책감이 작용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아내의 유혹'으로 파격적인 복수극을 그린 바 있는 김순옥 작가의 신작, 펜트하우스에서 화제가 된 장면들을 살펴보실까요?






갈 때까지 간 펜트하우스의 명장면입니다. 정체가 수상한 구호동 선생님의 정체가 밝혀지기 전 등장한 야구장 장면입니다. 실제 김병헌 선수가 등장하기도 했고, 파격적인 CG 장면에 다시금 놀라셨을 텐데요. 야구장에 용이 등장하고 야구공이 갑자기 늘어났다가 줄어드는 만화적인 연출이 장난스러운 구호동 캐릭터와 함께 시너지를 발휘한 장면이었습니다. 시청자들은 다소 어리둥절했을지 모르지만, 펜트하우스는 여전히 유쾌함을 잃지 않습니다.






극 중 천서진(김소연)이 아버지를 죽음으로 몰아넣고 피아노 연주를 하는 장면은 다시 봐도 소름 돋는 극 중 장면입니다. 이 장면은 순간 시청률 26.2%로 최고의 시청률을 보여준 장면이었습니다. 참고로 김소연은 이 장면에서 대역 없이 피아노를 연주했다고 하는데요, 놀라운 김소연 배우의 연기에 힘입어 방영 후 한동안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기도 했습니다. 천서진이라는 역할에 완전히 몰입한 연기 때문에 올해의 SBS 연기대상은 천서진(김소연)이 아니냐는 의견도 많습니다.






서로 죽일 듯이 싸우는 본방과는 다른 훈훈한 메이킹 영상들을 보는 재미까지 완벽. 극 중에서 철천지원수인 김소연과 유진은 두 사람이 실제로 다정하게 이야기하는 모습 너무 낯설다... 이렇게 스윗한 사람들이 싸우는 연기를 하다니 두 배우 다 역시 찐 연기자인 것 같죠? 꽁냥꽁냥한 촬영장을 엿보는 메이킹 영상도 잊지 말고 살펴보세요.





캐릭터들의 개성 넘치는 패션


봉태규는 명석하지만 속물적인 마마보이 역할의 이규진 변호사 역할을 맡았습니다. 봉태규는 톰 브라운 수트 셋업으로 소년 같은, 그리고 철없는 마마보이 룩을 완성했습니다. 위트 있는 강아지 모양의 가방은 냉철하지만 다소 유머러스한 이규진의 룩의 화룡정점이 되는 액세서리입니다.




참고로 드라마 속 봉태규의 톰브라운 가방은 423만원대(!)입니다.





출처: @펜트하우스
또 다른 재미와 반전 매력의 숨은 조연들


펜트하우스는 주인공뿐만 아니라 다른 등장인물들도 숨겨진 비밀을 갖고 있었는데요.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줄 뿐만 아니라, 그들이 갖고 있는 비밀과 반전들도 드라마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민설아의 출생과 비서 윤태주의 과거 집사 양미옥의 비밀, 미스터리한 로건리의 정체가 조금씩 드러나고 있는데요.

주인공들의 비밀이 다 드러났을 즈음, 조연들의 사연들도 하나하나 의미심장하게 등장하여 시청자들을 놀랍게 하고 있습니다. 이제 막 깨어난 주혜인은 앞으로 어떤 비밀을 이야기할까요? 로건리는 과연 기다리던 복수를 마칠 수 있을까요?






현재까지 높은 시청률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앞으로 어떻게 이야기가 마무리 될지 여러분도 함께 지켜봐 주세요!





CREDIT

EDITOR 춥피디

이미지 출처 펜트하우스 공식 홈페이지 및

유튜브 '스브스캐치' 채널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