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룩에도 착붙! 직장인 데일리백 3종 찐리뷰!

조회수 2021. 01. 27. 17:08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아기다리고 고기다리던

찐리뷰 시간!


오늘은 또 어떤 찐리뷰를 가져왔을지

궁금하지?



오늘의 아이템은 바로 가방!


오늘은 내가 출퇴근할 때 주구장창 매고 다닌,

애정과 손 때가 가득한 가방으로만

 엄선해서 가져와 봤어


어떤 룩에도 착붙!으로

 무난무난하게 잘 어울리는

직장인 데일리백 3종 찐리뷰!


바로보자




제일 먼저 소개할

나의 데일리백은 

바로 OsoiPeanut Brot 이야



오소이의 시그니처 라인으로

부드러운 곡선을 잘 살린 유니크한 쉐입과

손바닥만한 앙증맞은 사이즈가 특징!


숄더로 연출한 모습
힙쌕으로 연출한 모습


별도의 타공이 없는 스트랩이기 때문에

길이 조절에 아주 용이해


숄더로도 크로스로도 다양하게 맬 수 있고

스트랩 길이를 아주 짧게 해서

힙쌕으로도 연출할 수 있지


크로스로 연출한 모습


요즘 나는 이렇게 블랙 롱코트에  

크로스로 자주 매고 다니고 있는데

베이지 / 카키 등등 다양한 컬러의 코트들과도

무난하게 다 잘 어울려~


봄/가을에는 

오버사이즈 자켓과 자주 매치하는 편!

자켓 위에 그냥 툭! 

걸쳐만 줘도 정말 예뻐~ㅎㅎ



악어가 입을 벌리는 듯

쫙~하고 벌어지며 오픈되는 모습!


나는 지퍼, 버클, 스트랩

이중 삼중으로 잠금장치가 되어있으면 

물건을 넣고 뺄 때 너무 귀찮더라~

이건 열고 닫기가 편해서 너무 좋았어 ㅎ




내부는 별다른 이너포켓 없이 

하나의 넓은 내부로 되어있는 모습! 

미니미한 사이즈에 비해

생각보다 꽤 많이 들어가 ㅎ


참, 나는 소지품들이 

한눈에 다 잘 보여서 좋았는데 

반대로 내부가 훤히 다 보이는 걸

안 좋아하는 사람도 있을 듯!?


평소 들고 다니는 소지품이 많지 않고

매일매일 들어도 질리지 않는 

데일리백을 찾고 있었다면,

오소이 피넛 브로트백을 추천할게!




직장인 데일리백으로 추천하고 싶은

두번째 아이템은

바로 CoachHutton Bag 이야


설현 공항패션 가방으로도 유명한 제품이지



이 가방은 퇴근 후 약속 있을 때

조금 격식 있는 자리를 위해 

차려입어야 할 때

 주로 애용하고 있어


코치의 시그니처 로고가 돋보이는 버클과

깔끔한 스퀘어 쉐입, 

그리고 퀼팅이 들어가서

더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주지


숄더로 연출한 모습
크로스로 연출한 모습


스트랩을 두번 감아

숄더로 짧게 매도 예쁘고

길게 크로스로 매도 예뻐


나는 블라우스나 세미정장을 입을 땐

주로 짧게 숄더로 매고

평소엔 크로스로 자주 매는 편!



오픈할 때에는

가운데 금색 버클을 잡고 돌리면 돼! 



내부는 크게 2개로 공간이 나눠져 있고

 안쪽에 지퍼 달린 이너포켓이 따로 있어


용도별로 구분해 넣을 수 있으니

소지품들이 가방 속을 어지럽게 돌아다닐 일 없이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지




가로 폭이 슬림하게 빠져있고

쉐입이 딱 잡혀있어서

수납력은 크기에 비해 사알~짝 부족한 편!


하지만 쉐입이 잡혀있기에

그만큼 오랫동안 

모양 변형 없이 사용할 수 있겠지?


 아,

참고로 볼드한 메탈 스트랩이다 보니

무게는 살짝 있는 편이야ㅠ!


오랫동안 매고 다니다보면

어깨가 사알짝 아파올 수도 있는 점 참고 😊



파우치, 수첩 등등

가방에 뭔가가 항상 가득가득한 보부상들은 주목해!


쇼퍼백만큼 많은 소지품을 담을 수 있으면서

아주 가볍고 멋스러운

Hago Plain Bag 보여줄게



최소한의 장식으로 미니멀한 매력이 물씬 느껴지는

하고의 플래인백은


군더더기 없이 매끈하고 모던한 디자인으로

캐주얼부터 포멀한 룩까지

다양한 스타일링에도 잘 어울려


크로스로 연출한 모습
숄더로 연출한 모습


이 제품 또한 크로스로도,

숄더로도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지


플래인백은 주로 숄더로 매는 편이야

나는 어깨가 좁은 편이라

어깨에서 스트랩이 자꾸 흘러내려서

보통 다른백들은 숄더로 자주 안 매는데,


이 제품은 쉐입이 유연하고

 가로 폭이 넓지 않아서

흘러내리지 않더라구 ㅎㅎ


몸에 촥 감기는 느낌이 좋았어 



별도의 지퍼 없이
자석으로 오픈/클로징을 하는 타입!

부딪히거나 
실수로 가방을 떨어뜨렸을 때
물건이 쏟아질 수 있을 것 같아
이건 살짝 아쉽네 ㅎㅎ


노트나 미팅자료 같은 서류들을 챙겨야할 땐

고민도 하지 않고 

바로 플래인백을 선택하는 편이야


A4용지도 구김없이 들어갈 만큼

크기가 넉넉해서 수납력이 정말 좋고

진짜 이정도로 가벼워도 되나?

싶을 정도로 정~말 x1000 가볍거든 ㅎ

( 앞서 소개한 가방들 보다도 가벼움! )


평소 한쪽으로만 가방을 매서 

어깨가 자주 결렸다거나

수납력이 좋으면서도 

무게가 가벼운 제품 찾고 있었다면,

하고의 플래인백을 더욱 눈여겨 보자




오늘은 

어떤 룩에도 착붙!으로 잘어울리는

직장인 데일리백 3종  

함께 살펴봤어❤


다음주에는 

또 어떤 찐리뷰를 들고 올 지

기대해줘~


안녕!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