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에서 알바하다 '길거리 캐스팅'으로 데뷔했다는 올해 41살 여자 배우

조회수 2021. 02. 05. 19:02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배우 송지효는 만화에서 방금 튀어나온 듯한 비주얼로 대중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는데요.

출처: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1981년생으로 올해 41살이 된 송지효는 대학교 졸업반 시절 카페에서 아르바이트하다가 일명 ‘길거리 캐스팅’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실제로 SBS ‘런닝맨’에서 송지효는 “데뷔 전 처음으로 명함을 받은 곳이 신촌이다”라며 데뷔 일화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출처: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특히 송지효는 첫 작품부터 주연을 맡으며 무명기간 없이 스타덤에 올랐는데요. 그의 첫 영화 작품은 ‘여고괴담 3 - 여우 계단’, 첫 드라마는 MBC ‘궁’이었습니다.

출처: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독보적인 비주얼을 소유한 송지효는 지난해 방송된 JTBC ‘우리, 사랑했을까’ 과거 회상 장면에서 대학생 역할마저 찰떡같이 소화하며 보는 이를 놀라게 했습니다.

출처: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한편 송지효는 지난 2001년 잡지 ‘카키’ 표지 모델로 연예계에 입문했습니다.

유퀴즈에 출연한 존잘 무술감독 💕
그가 사법고시 대신 스턴트맨을 선택한 이유 (영상) 👆
계약 만료작 한 눈에 확인하기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