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집값 3% 오를 때.. 수도권은 얼마나 올랐나?

조회수 2021. 02. 03. 14:39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서울 주택 2021년 1월 매매가격은 전월 대비 1.27% 상승을 보였다. 고양 일산서구(5.13%), 고양 일산동구(4.15%), 고양 덕양구(3.04%)에서 3% 이상의 높은 상승을 기록했다. 서울의 매매가격전망지수는 127을 보이며 상승기대감이 높고, 전국의 주요 고가의 대단지 가격을 알려주는 선도50아파트지수도 1.54% 상승률을 보였다. 다만, 그 상승률이 지난달보다 크게 확대된 수준은 아니다.

[매매] 수도권의 상승폭이 지난달과 유사, 광역시 상승폭 축소

KB국민은행 리브부동산 월간KB주택시장동향 자료에 따르면 수도권(1.40%)은 전월(1.29%)과 유사한 상승폭을 보였다. 5개 광역시(1.09%)도 상승을 보였고 기타지방(0.74%)은 경북(1.08%), 경남(0.84%), 강원(0.61%) 등 모두 상승했다. 수도권에서는 경기(1.72%)가 상승했으며 인천(0.66%)도 상승을 보였다. 서울(1.27%)은 지난달(1.24%)의 상승폭과 유사하다.


서울 아파트는 1.60%로 상승폭이 확대됐다. 단독주택이 0.68% 상승률을 보이면서 상승폭이 낮아졌고 연립주택 0.91%도 소폭 낮아지면서 전체 주택 상승률이 1.27%로 지난달 상승률(1.24%)과 유사한 상승률을 보였다. 인천을 제외한 지방 5개광역시는 울산(1.66%)이 높게 상승하였고, 대구(1.31%), 대전(1.01%), 부산(1.00%) 모두 상승했다.

[매매 서울] 양천구 상승률, 서울 평균 대비 2.5배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몇몇 지역을 제외하고 대부분의 지역의 상승이 유지되면서 전월 대비 1.27%의 변동률을 기록했다. 양천구(3.18%)와 노원구(2.19%), 동대문구(1.75%), 관악구(1.67%) 등이 높게 상승하였다.

[매매 경기·인천] 경기는 1.72%, 인천은 0.66% 상승

경기(1.72%)와 인천(0.66%)은 지난달과 유사한 수준으로 상승을 유지 중이다. 경기지역은 고양 일산서구(5.13%), 고양 일산동구(4.15%), 고양 덕양구(3.04%), 용인 수지구(3.00%), 남양주(2.55%)가 높게 상승했다.

[전세 전국] 전셋값 상승폭은 둔화

전국 주택 전세가격은 전월 대비 0.83% 상승을 기록하며 지난달(1.10%)보다 상승폭이 낮아지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5개광역시(0.57%)역시 상승폭이 낮아지는 모습을 보이며 지방 전세가격 약한 상승세가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수도권(1.05%)도 전월 대비 상승폭이 소폭 낮아졌다.


5개 광역시에서는 울산(0.81%), 대구(0.67%), 대전(0.66%), 부산(0.55%), 광주(0.22%)까지 모두 상승했다.

[전세 서울] 전세 상승률 둔화

지난달 1.50%의 상승률을 기록했던 서울 전세 변동률은 이번 달에 1.21%를 보이며 상승률이 더욱 완화됐다. 양천구(3.55%), 관악구(1.98%), 노원구(1.68%), 송파구(1.52%), 성북구(1.45%) 등 다수의 지역이 높게 상승했다.

[전세 경기·인천] 경기 1.05% 상승, 인천 0.57% 상승으로 상승폭 완화

경기도는 전월 대비 1.05%의 상승을 보였다. 용인 수지구(2.45%), 수원 장안구(2.16%), 고양 일산서구(1.80%), 시흥(1.75%) 등이 높게 상승했다.

[매매가격 전망지수] 서울의 매매가격 상승 전망 유지

서울의 매매가격 전망지수가 기준점인 100을 훌쩍 넘는 127을 기록했다. 지난달 124보다 소폭 높아진 수치로 매매가격 상승이 이어질 것이라는 기대감은 소폭 높아졌다.


전망지수 125 이상 넘으면서 가장 높은 지역은 서울(127), 경기(127), 강원(126) 이다. 광역시 중에는 광주(103), 도지역에서는 전남(101) 지역의 전망지수가 가장 낮다.


전국 4,000여 중개업소를 대상으로 지역의 가격이 상승할 것인지 하락할 것인지 전망에 대한 조사를 하여 0~200 범위의 지수로 나타낸 것이다. 지수가 100을 초과(미만)할수록 ‘상승(하락)’ 비중이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선도아파트 50지수] 선도아파트 전월 대비 1.54% 상승

하반기 들어 2% 이상 높은 상승을 보였던 KB 선도아파트 50지수가 최근 3개월 동안 1%대의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폭이 유지되는 모습과 흡사하다.


선도아파트 50지수는 전국 아파트단지 중에서 시가총액(세대수X 가격) 상위 50개 단지를 매년 선정하여 시가총액의 지수와 변동률을 나타낸 것이다. 전체의 단지보다 가격변동에 영향을 가장 민감하게 보여주기 때문에 전체 시장을 축소하여 선험적으로 살펴보는데 의미가 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