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이다영은 없다' 논란의 흥국생명, 첫 홈경기 분위기 보니..

조회수 2021. 02. 17. 17:15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배구계 뿐 아니라 스포츠계 전반으로 퍼져나갈 분위기의 이재영-이다영 학교폭력 파문…

자매의 학폭 논란 이후 처음 열린 홈경기…

흥국생명 선수단도 가라앉은 분위기인데~
박미희 감독도 코트 위에서 기자회견을 가졌습니다!

몇배는 늘어난 취재 카메라 ㄷㄷ..
김연경 선수는 동요하지 않으려는 모습과 함께~

후배들을 다독이며 경기를 준비했는데..
'어우흥' 분위기는 온데 간데 없는 흥국생명..

▶광고문의
mbcsportsplusnews@mbcplus.com


▶엠스플뉴스 APP 다운

안드로이드 : https://goo.gl/Rj73Ac

iOS : https://goo.gl/YwpqK2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