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웨딩 촬영을 위한 드레스 '이렇게' 셀렉해야 한다!

조회수 2021. 02. 22. 11:00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촬영 드레스 가봉 후기
이 글은 웨딩해 서포터즈 딩뷰 7기 기마영23님의 드레스 가봉 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드레스투어 및 촬영드레스 가봉하고 온 후기 알려드릴게요! 플래너의 도움을 받아 몇 곳 추천을 받아서 선택했습니다. 평소에 딱히 입고 싶었던 스타일이 없었기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결정하게 된 곳이 제시카로렌 드레스 샵이에요. 제시카로렌을 선택한 이유는 드레스 투어 한 샵 중에서 가장 드레스 퀄리티가 좋았고 입어보자 마음에 들어 바로 계약했습니다. 당일 계약하니, 혜택도 주어지더라고요!

드레스 투어 팁을 몇 가지 적어볼게요!


1. 화장 진하게 하고 가기

드레스 입고 샵 조명을 받으니 화장이 다 날아가고 쌩얼 수준(?)의 맹숭맹숭한 얼굴이 되더라고요. 메이크업에 힘주고 드레스를 입어보시는 걸 추천드려요. 헤어도 힘을 주고 갔는데 이모님이 알아서 스타일링해주시더라고요.

2. 갈아입기 쉬운 옷 입기

다양한 샵을 다니면서 드레스를 입어봐야 하기 때문에, 입고 벗기 쉬운 옷으로 입고 가는 게 좋아요.

3. 스킨톤 속옷 입기 & 제모하기

저는 스킨톤으로 속옷을 입고 갔는데 샵에서 웨딩 브라랑 속바지를 준비해주시더라고요. 속옷은 신경 쓰지 않으셔도 되지만 제모는 꼭 하셔야 해요.


3. 피팅비 현금으로 봉투에 담아 미리 챙겨놓기

4. 차량은 한 곳에 주차해놓고 투어 다니기

드레스 샵은 거의 발레으로 진행되다 보니 발레 비용도 현금으로 챙기는 것이 좋아요. 아무래도 매번 주차하고 빼고 해야 해서 저는 청담동 어느 한 지점에 주자 해놓고 드레스 투어를 했습니다. 걸어 다니기 멀지 않은 정도라 차 빼고 기다리는 시간 동안 거러 다니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대중교통 이용이 가장 좋긴 해요.

5. 원하는 드레스 사진 캡처하기

사전에 원하는 스타일의 드레스를 사진으로 캡처해가면, 입어보고 싶었던 드레스가 자기랑 잘 어울리는지 확 알 수 있어요. 저의 경우, 미리 원하는 드레스를 정리해 갔는데 입어보니 안 어울리더라고요. 드레스 투어 때, 여러 드레스 입어보면서 나와 어떤 스타일이 잘 어울리는지 파악할 수 있는 것 같아요.

6. 드레스 투어 시, 촬영 금지

드레스 투어 때는 아쉽지만 촬영을 할 수 없어요. 눈으로만 보기로 해요.

제시카로렌 내부인데요. 가봉 스냅도 많이 찍는다는 이 계단! 옥상과도 연결되어 있어 여러 느낌으로 가봉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곳입니다.


​촬영 드레스는 보통 풍성 드레스 1벌, 슬림 드레스 2벌을 선택한다고 하더라고요. 저는 찾아본 드레스나 입고 싶은 드레스가 딱히 없어서 스튜디오에 어울리는 드레스를 추천해달라고 해서 입어봤습니다.

깨끗한 A라인 드레스

비즈와 레이스가 들어간 A라인 드레스

변형 가능한 실크 슬림 드레스

레이스 슬림 드레스

러블리한 신상 슬림 드레스

여기까지가 제가 입어봤던 드레스입니다. 드레스 가봉 시 꿀팁을 좀 드리면, 드레스 가봉 때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거든요. 드레스를 입고 진짜 사진을 많이 남겼어요. 풍성 드레스 입고 계란 후라이 샷까지 깨알같이 찍었어요! 마지막엔 찍은 사진을 보고 꼼꼼하게 드레스를 결정합니다. 드레스 디테일이 너무너무 예쁘지만 사진으로는 표현안 잘 안되고 어둡게 나오더라고요. 이런 부분은 촬영 드레스 가봉 시 참고하면 좋을 것 같아요.


그리고 스튜디오마다 특징과 느낌이 다르니 참고하여 드레스를 고르면 좋아요. 저는 무이 스튜디오에서 촬영하는데요. 야간 신에서 꼭 슬림 드레스를 입고 싶더라고요. 그래서 픽했습니다! 풍성 드레스, 슬림 드레스(변형-실크), 슬림 드레스(일체-레이스) 이런 느낌으로 드레스를 가져가는가 가장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을 것 같더라고요.

공주놀이가 끝나고 남자 친구랑 사진을 보면서 드레스를 고르는데 빨리 고르라고 독촉하더라고요. 저는 결정장애가 있어서 앉아서 5분 정도 고르고 있으니까 몇 시까지 드레스 골라서 연락 달라고 하셨어요. 코로나 때문에 카페에서 커피도 못 마시던 때라 조금 기분이 상해 아쉽긴 했어요. 하지만, 친구 가족에게 사진 보여주고 원하는 드레스를 잘 골랐습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