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 철도망 확충되는 교통호재 수혜지역, 분양시장 핫 플레이스로 뜬다!

조회수 2021. 02. 24. 15:3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광역 철도망 갖추는 역세권 호재지역 부동산 시장에서 인기

전국적으로 교통인프라 확충이 빠르게 이뤄지면서 새롭게 역세권을 형성하는 지역의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부동산 시장의 대표적인 흥행카드인 교통환경의 개선은 지역 발전은 물론, 원활한 이동이 가능해지는 장점을 누릴 수 있고, 역을 이용하는 많은 유동인구 덕분에 인근이 역세권으로 개발되면서 대규모 상업지구의 조성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에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어 지역민들의 관심이 높습니다.

또한, 부동산가격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으로 불리기도 합니다. 실제로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 A노선 킨텍스역이 인근에 들어서는 킨텍스 꿈에그린의 전용 84㎡는 GTX A노선 착공 직전인 지난 2019년 5월 7억6,000만원에 거래됐습니다. 이후 GTX의 개통이 가시화되면서 교통환경 개선에 대한 기대감으로 가격이 급격하게 상승해 2021년 1월 현재 14억4,000만원에 거래됐죠. 약 2배 가까운 매매가 상승이 일어난 것입니다. 

이동편의성 갖추는 것은 물론, 시세 상승에도 영향

이러한 이유 덕분에 광역 철도망이 새롭게 확충되는 지역은 분양시장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수도권, 지방 가릴 것 없이요. 수도권의 GTX를 비롯해 충청권에서도 충청권 광역철도가 건설 중이고 영남권에서도 부전-마산 광역철도와 동해선 광역철도 등 전국적으로 신규 광역철도망의 수혜를 누리는 지역들이 주목받을 전망입니다.


부동산 전문가도 “지역의 대표 호재로 떠오르는 교통환경의 개선은 접근성의 개선이라는 측면 이외에도 부동산 시장 전체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지역에서는 언제나 환영받는 대표적인 호재로 불린다”며, “단순 계획단계가 아닌 실질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간 노선의 수혜를 입는 단지들의 경우 교통환경 개선이 가시화되기 때문에 가치가 더 가파르게 오르는 만큼, 수혜지역의 부동산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올해에도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합니다.

교통망 확충으로 주목받는 지역에 나오는 새 아파트 어디?

이에 부동산 시장의 최고 인기요소인 교통망 확충으로 주목받고 있는 지역에서 새롭게 공급되는 단지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릴 전망인데요. 어떤 곳들이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오는 2024년 개통 예정인 충청권 광역철도 계룡역이 인접한 충남 계룡시 계룡 대실개발사업 지구에서는 GS건설이 3월 ‘계룡자이’를 분양할 예정입니다. 단지 규모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6층, 7개 동, 전용면적 84㎡, 총 600가구입니다. 계룡산을 비롯해 장태산 휴양림, 근린공원, 농소천 등 계룡의 풍부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는 숲세권 입지입니다. 단지가 들어서는 대실지구는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조성되는 약 4,000세대의 미니 신도시입니다. 인근에 위치한 KTX계룡역, 충청권 광역철도(2024년 개통예정) 등을 통해 대전 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습니다. 인근에 초등학교가 신설될 계획이며 도보 통학이 가능한 계룡중·고도 가깝습니다. 이 외에도 계룡 문화예술의전당, 홈플러스 등 다양한 생활 편의시설도 갖춰져 있습니다.


오는 2023년 개통 예정인 GTX A노선 운정역이 신설되는 파주 운정지구에서는 우미건설이 공공지원 민간임대 주택인 ‘파주 운정 우미린 더 퍼스트’를 공급합니다. 경기도 파주시 운정3지구 A-15블록에 위치하는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8층, 총 846세대 규모로 공급에 나섭니다. 전용면적은 59~84㎡ 수요자 선호가 높은 중소형 면적으로만 구성됩니다. 올 8월 입주 예정인 후분양 단지로 빠르게 입주가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2026년 개통을 목표로 사업이 추진 중인 인덕원동탄선 북수원역(예정) 일대에서도 신규 아파트가나옵니다. GS건설이 수원시 111-1구역(정자지구)을 재개발하는 ‘북수원자이 렉스비아’로 오는 3월 공급합니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21개 동, 총 2,607가구의 대단지 아파트로, 이 가운데 전용면적 48~99㎡ 1,598가구가 일반분양 분입니다.


올해 말 개통 예정인 동해선 광역철도 일대에서는 아이에스동서(IS동서)가 3월, 울산 덕하지구 B1∙2블록에서 ‘울산 뉴시티 에일린의 뜰’을 분양할 예정입니다. 단지는 전용면적 59~84㎡, 총 1,947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중 1차로 803가구가 먼저 분양됩니다. 울산~부산을 잇는 동해선 덕하역(2021년 예정)이 인접해 이용이 편리합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