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데뷔] 2012년 마흔살에 KBO리그로 복귀했던 박찬호 데뷔전 구위.gif

조회수 2021. 02. 25. 18:29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출처: XTM
2012년 4월 12일, 청주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에서 KBO 리그 데뷔전을 치른 불혹의 투수 박찬호

1회 주자를 내보냈지만 강타자 김현수를 꿈틀거리는 패스트볼로 잡아내는 위력을 보여주더니
출처: XTM
2회에는 변화구로 삼진
출처: XTM
연속 타자 삼진으로 코리안특급의 위용을 뽐내는 박찬소
출처: XTM
이날의 하이라이트였던 3회, 첫타자 고영민을 초구에 땅볼처리하더니
출처: XTM
다음타자 이종욱도 초구 유격수 땅볼
출처: XTM
마지막 타자 정수빈도 초구에 2루 땅볼 처리하며 세 타자를 상대로 공 3개만을 던지며 이닝 삭제!

이날 6.1이닝 5탈삼진 2실점 호투로 데뷔전에서 승리 투수가 된 박찬호

이후 체력저하, 불운, 부상 등이 겹치며 시즌 5승 10패, 평균자책점 5.06의 다소 아쉬운 성적을 남겼지만 커리어의 마지막을 한국에서 마무리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던 코리안 특급!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