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불호 전성기 끝났다, 국민간식 손잡았다는 배라 신상

조회수 2021. 03. 02. 14:2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캔디=장예원 에디터

-내 아이스크림에 누가 꿀 발랐어? 배라 아이스 허니버터 아몬드-

새학기의 시작과 함께
배라도 3월을 맞이해 새로운 맛을 출시했네요!
캔디가 매월 1일을 기다리는 이유,
이달의 맛을 당장 만나러 가야겠어요~

요즘 대세인 K-아몬드와 배스킨라빈스가 만났다?

수많은 K-아몬드 종류 중에서도

오랜 시간 인기 원탑의 자리를 유지하고 있는

허니버터 아몬드가 달콤~한 아이스크림으로 재탄생 했다구요!

아니 이거, 안 먹어봐도

JMT보장 아닙니까?

노랑노랑한 비주얼에 일단 침부터 고이고 시작!

배라에 가면 왜 항상

직원분들의 손을 보게 되는 걸까요?ㅎ

요기조기 보이는 아몬드가 많이 담아지길 바라면서

잠시만 웨이팅!

-아이스 허니버터 아몬드 싱글레귤러(3,200원)


배라는 역시 콘으로 먹어야 맛이지~

보름달 같이 둥근 아이스크림이 바삭한 콘 위에 조심스럽게 안착!

비주얼은 전에 먹었던 '너는 참 달고나'와 비슷한 느낌이에요.

허니버터 특유의 달콤한 향이 아니었다면

충분히 착각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버터스카치 아이스크림과 바닐라 아이스크림의

조화로움에 캔디는 허우적 허우적~

원래 바닐라 아이스크림의 달콤함에 

+100을 한 것 같은 찐한 맛이랍니다.


한 입 먹었는데도 입안에 순식간에 달달함으로 FULL!

단번에 기분 좋아지는 맛.

이거 몬지알지? BAAM~ 

먹다 보면 살짝 모습을 드러내는 아몬드.

드디어 잡았다 요놈!


길림양행의 허니버터 아몬드가

콕콕 박혀있는데 단짠단짠의 맛이 사 먹는 제품 그대로예요.

찐한 바닐라 아이스크림 안에서 나홀로 단짠을 외치다...★

제가 감히 장담하건대

아몬드가 킬링 포인트인 거 아무도 부정 못 할걸?

그런데 말입니다..

그 킬링 포인트가 좀 많이 있었으면 

좋았을 걸 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아이스 허니버터 아몬드'라는 제품명 치고는

아몬드를 찾기 힘들었다는 게 단점이라면 단점?

먹을 때마다 아몬드가 씹히는 걸 기대하는 사람들은

실망할 수도 있을 것 같아요ㅠ

누가 이런 콜라보를 기획한거야? 당장 나오세요!

당장 나와서 제 절을 받으시옵소서...ㅎ

K-아몬드 덕후는 단종되기 전에

한 번 더 사 먹을 겁니다.

안 그래도 맛있는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단짠단짠 아몬드까지 먹을 수 있는 기회인데 놓칠 수는 없죠!


다음 방문 시에는 허니버터 아몬드가 

많이 들어있기를 기대하면서...ㅎ

재구매 의사 오케이 버튼을 꾸욱~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