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독 우리나라 '간판'이 크고 강렬하게 생긴 이유?

조회수 2021. 03. 10. 17:27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공감성 수치 느끼게 하는 K-간판, 그 이유 알아봤다!


예전부터 한국 간판

거리의 미관을 해칠 만큼

흉물스럽다는 얘기가 많았습니다


대체 왜 이렇게 만든 걸까요?

크랩에서 그 이유를 알아봤습니다!




유독
크고, 강렬하고, 글자도 많은

우리나라 간판


또 한 건물에 붙어있는 간판이

많아도 너~무 많아요



이런 이유로

각종 커뮤니티에는 잊을 만 하면

'한국 간판 논란'이 올라오고는 합니다


왜 우리나라 간판만 이렇게

건물이 힘겨워 보일 정도로

잔뜩 걸려있고,

큼지막하냐는 거죠


정말 왜 그럴까요?🤔



사실,

그건 경제 특성과도

관련이 있는데요


우리나라는 경제 규모에 비해

자영업자의 수가 많습니다



거기다 창업하고 5년이 되면

70%가 폐업하죠


※ 중소벤처기업부 조사 (2017년)



상점 교체가 빠르다 보니

저렴한 간판

인기일 수밖에 없습니다



이렇게 생긴 간판,

다들 한 번쯤 보셨죠?


‘파나플렉스(panaflex)’라는 재료로

만든 간판인데요



싸고 튼튼하고

빠르게 만들 수 있어서

많이 쓰고 있죠



게다가 국내엔

2층 이상에도

상가가 있는 건물이 많다 보니


위층 점주들은

저 아래 거리에서도

눈에 확 들어올 간판을

내걸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상가 건물을 쓰는 방식은


2~3개의 간판을 달면

건물 전체를 뒤덮을 정도입니다"


- 양승우 / 서울시립대 도시공학과 교수



거기다

가장 큰 문제는


우리나라에는

불법 간판이 많고,

행정적인 조치를 안 한다는 겁니다



"공권력이 해결할 수 없는,

그러니까 정도를 지나친 상태예요


이미 너무나 오랫동안

이 부분을 방치했기 때문에


손을 댈 수 없을 정도로

불법 간판이 증식되어있는 상태예요"


- 최범 / 디자인 평론가 싱크



해외는 어떨까요?


유럽의 경우

대부분의 건물이 1층만 상가이고

나머지는 주거용이나 사무실로 사용돼서


건물에 간판 자체가 많지 않습니다



프랑스 파리의 경우엔,

빨간색의 맥도날드 간판도

흰색으로 해야 할 만큼

간판 규제가 강한 곳으로 유명하죠



시에서 허가한

옥외광고물 업체가

10개 이내인 데다


해당 업체가

디자인, 향후 관리, 행정적인 책임까지 

직접 진다고 합니다



우리도 각 지자체에서

간판정비사업이나

‘우수간판 공모전’을 하는 등


다양한 시도를 하고는 있는데요👀



'간판은 그 도시의 얼굴이다'


이런 말도 있듯이,



어디 내놔도 부끄럽지 않은

'K-간판'이 많아지는 날이

오면 좋겠습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