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분양률 높은 지방광역시 분양시장.. 올 봄도 분양열기 뜨거워

조회수 2021. 03. 23. 09:36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2020년 4분기 지방광역시 초기분양률 99.1%... 광주, 부산은 100%

지방광역시 분양시장이 봄부터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물량이 대거 쏟아지는데다 지난해부터 청약열기가 이어져오기 때문입니다.


지난 2월,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발표한 ‘민간아파트 초기분양률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4분기 ‘지방광역시 및 세종특별자치시’에서 공급된 민간아파트의 평균 초기분양률(분양개시일 이후 3개월 초과 6개월 이하)은 99.1%로 조사됐습니다. 광역시 중 광주와 부산의 초기분양률 100%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분양률을 미리 가늠할 수 있는 청약률을 봐도 광역시 분양시장이 얼마나 뜨거운지 알 수 있는데요.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가 청약홈 아파트 경쟁률을 분석한 결과, 지난 해 지방광역시 1순위 청약건수는 121만141건으로 분양 단지 110곳 중, 1순위 청약 평균 경쟁률이 세 자릿수 이상을 기록한 단지는 14곳 이었습니다.

3~5월 중 광역시에서 분양물량 대거 쏟아져

올 봄 분양물량도 대거 쏟아집니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3월~5월 중 지방광역시에서 약 55개 단지, 3만9869가구의 공급됩니다. 이중 그 중 일반분양 물량은 2만5773가구로 지난해(1만1724가구)보다 신규 공급이 1만4천여가구가 늘어납니다(기분양 물량 제외).


월별로는 ▲3월 1만1002가구 ▲4월 5574가구 ▲5월 9197가구로 3월에 가장 많은 분양 물량이 계획돼 있다. 지역별로는 ▲광주 1745가구 ▲대구 1만1911가구 ▲대전 2734가구 ▲부산 6189가구 ▲울산 3194가구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기존 주택보다 시세보다 저렴하게 공급되는 신규분양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지방광역시 청약열기가 뜨겁습니다. 지난해 미쳐 공급되지 못한 물량들까지 이번 봄에 대거 쏟아지면서 예비청약자들의 발길도 한층 분주해 질 전망입니다”고 말했습니다.


다음은 주요 분양예정 단지들입니다.


광주에서는 남해종합건설㈜이 ‘봉선로 르 오네뜨’를 분양합니다. 남구 주월동 1055-10번지 일원에 전용 168㎡·219㎡ 대형으로만 구성된 70가구 규모의 단지입니다. 오는 4월 1일부터 단지가 들어서는 주월동(일부 지역)의 행정·법정동 명칭이 ‘봉선동’으로 통합 돼 봉선동 프리미엄도 기대됩니다. 


제석초를 품은 초품아 단지며 도보권에 석산고, 대광여고 등 명문학군과 밀집된 학원가가 위치합니다. 인근에 광주지하철 2호선 ‘백운광장역(2023년 예정)’도 예정돼 있으며, 이마트, 롯데마트 등 각종 대형상업시설이 있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합니다.


아이에스동서가 비규제지역인 울산 울주군 덕하지구 B1·2블록에서 ‘울산 뉴시티 에일린의 뜰’을 분양합니다. 총 1,947가구 대단지이며 이 중 1차 물량 803가구 전용면적 59~84㎡를 우선 분양합니다. 


인근에는 동해선 덕하역(2021년 예정)이 인접하며 단지가 들어서는 덕하지구에서 차로 20분이면 울산 최대 번화가인 삼산동·달동까지 닿아 롯데백화점(울산점), 뉴코아아울렛(울산점), 고속버스터미널 등 각종 편의시설을 이용하기 좋습니다.


대구에서는 한양이 대구 달서구 송현동에 짓는 ‘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를 분양합니다. 단지는 전용면적 68~105㎡, 총 1021가구며 이중 800가구가 일반분양분 입니다. 대구지하철 1호선 서부정류장역 초역세권이며 반월당역, 동대구역 등 대구 주요지역 이동이 쉽습니다. 인근에는 대구 신청사가 예정돼 있습니다.


현대건설은 대구 중구 태평로3가에서 ‘힐스테이트 달성공원역’을 분양합니다. 총 392가구 규모며 아파트 320가구, 주거형 오피스텔 72실로 구성됐습니다. 대구3호선 달성공원역이 도보권에 위치한 역세권 단지며, 도보권에는 수창초교가 있습니다. 달성공원 등 대형공원이 주변에 자리해 풍부한 녹지환경을 갖춰 쾌적한 주거여건이 뛰어납니다.


부산에서는 KCC건설이 동래구 안락동에 짓는 ‘안락 스위첸’을 분양합니다. 총 234가구 규모의 주상복합단지며 동해선 안락역이 도보 250m 이내에 위치한 초역세권 입니다. 인근에는 원동IC가 자리해 경부고속도로와 남해고속도로를 수월하게 이용할 수 있어, 부산 전역 및 인접 지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합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