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네킹인 줄 알았다는 '완벽한 얼굴'의 정석 여자 배우

조회수 2021. 04. 22. 14:5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지난해 배우 이주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새하얀 드레스를 입은 모습을 공개했는데요.

출처: 이주빈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서 스태프들에게 스타일링을 받는 이주빈의 모습은 마네킹을 연상케 했습니다.

출처: 이주빈 인스타그램

지난 2017년 SBS ‘귓속말’을 통해 연예계에 데뷔한 이주빈은 뚜렷하고 화려한 비주얼로 ‘완벽한 얼굴’로 손꼽히는데요.

출처: 이주빈 인스타그램

과거 그는 너무 잘 나온 증명사진 탓에 불법 도용까지 당하며 곤욕을 치른 바 있습니다.

출처: KBS2 ‘해피투게더4’

2019년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이주빈은 “너무 잘 나온 증명사진 때문에 법정 싸움까지 가게 됐다. 각종 불법 업체에서 내 사진을 도용했다”라고 밝혔는데요.

출처: KBS2 ‘해피투게더4’

그는 “내 사진을 도용한 가짜 신분증으로 중고 거래 사기 범죄를 저질러 법원에서 연락까지 왔다”라고 고백해 보는 이를 놀라게 했습니다.

출처: 이주빈 인스타그램

한편 이주빈은 넷플릭스 한국판 ‘종이의 집’(가제)에서 조폐국 경리담당 직원 윤미선 역할로 캐스팅돼 화제를 모았습니다.

영화 드라마 보기 전 필수 앱, 키노라이츠
위 사진을 클릭하여 지금 무료로 사용해보기 👆
다 맞추면 마샬 블루투스 스피커가 공짜!
위 사진을 클릭하여 지금 응모하기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