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피는 봄, 영국 지방선거에 첫 도전하는 탈북민들

조회수 2021. 05. 04. 15:52 수정
음성재생 설정

이동통신망에서 음성 재생시
별도의 데이터 요금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박지현 씨와 티모시 조 씨는 5월 6일 실시되는 영국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첫 탈북민들이다.
출처: BBC
탈북민 티모시 조 씨와 박지현 씨는 맨체스터 지역에서 보수당 후보로 출마한다
출처: JIHYUN PARK
박지현 씨는 탈북 여성과 아동들을 위한 인권 활동을 활발하게 펼쳐왔다
출처: BBC
박 씨는 구의원 후보로서 자신만이 가진 강점으로 '자유'를 꼽았다
출처: TIMOTHY CHO
티모시 조 씨는 하원의원 보좌관으로 일하며 처음 정계에 입문했다
출처: BBC
북한에서 꽃제비 생활을 했던 티모시 조 씨는 2008년 영국에 정착했다
출처: BBC
탈북민이 한국 외의 민주주의 국가에서 공직 선거에 출마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