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꼬리 물며 장난치다 혼난 아기 냥이

조회수 2021. 05. 05. 12: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아기 냥이는 눈앞에서 살랑 거리는 꼬리가 재밌어 보였나 봐요.

그래서 엄마 꼬리를 보며,

꼬리 잡기 놀이를 하죠!

여기 갔다 저기 갔다! 잡으려고 노력하는데요!

결국 엄마는 화가 났어요. ㅋㅋㅋ

버릇없는 아기 냥이에게 경고하지만,

그래도 강하게 혼내지는 못하죠.


역시 엄마는 똑같은 것 같아요 ㅠㅠ 혼난 아기 냥이는 과연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요?!

또 혼날까 후다다닥 도망가 버리는 아기 냥! 너무 사랑스럽네요. :)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