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연인인 두 배우에게 사랑 연기 주문하니.. 촬영장에서 벌어진 일

조회수 2021. 05. 11. 19:38 수정
댓글닫힘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영화 <트와일라잇> 시리즈 방영기념 비하인드 스토리 모음 1부

최근 케이블 영화채널 캐치온이 <트와일라잇> 5편 시리즈(<트와일라잇>, <뉴문>, <이클립스>, <브레이킹 던 파트 1>, <브레이킹 던 파트 2>)를 자체 앱과 VOD를 통해 다시 방영하고 있다. 그 방영을 기념해 영화 <트와일라잇> 시리즈와 관련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정리해 봤다.

1. 사실 주인공 에드워드 역은 '슈퍼맨' 헨리 카빌?

-남자 주인공이자 뱀파이어인 에드워드 컬렌 역 오디션에는 무려 5,000여 명이 넘는 지원자들이 참여했다.


-유명 영 어덜트 소설을 원작으로 한 만큼 지원자들 역시 쟁쟁했다. 배우 제임스 프랭코의 동생으로 유명한 데이브 프랭코를 비롯해 뮤지컬 스타로 이름을 알린 더스틴 밀리건이 오디션에 참가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되었다.


-원작 소설 작가 스테파니 메이어는 주인공 에드워드 역으로 당시 25살인 헨리 카빌을 점찍어 두고 있었다. 이미 그전부터 섹시한 이미지가 있었고 건강한 몸으로 주인공역에 제격이었지만, 문제는 카빌의 당시 외형이 고등학생과는 거리가 멀었다는 점이었다.


-그래서 제작진은 그에게 에드워드의 아버지 닥터 칼라일 컬렌을 제안했는데, 안타깝게도 카빌이 드라마 <더 튜터스>를 촬영 중인 관계로 무산되었다.


-오디션에 합격한 로버트 패틴슨은 소설 <트와일라잇>에 대해 전혀 몰랐으며, 오히려 자신이 연기할 캐릭터에 대해서도 약간 부정적인 편이었다. 그런데 그가 오디션에 참여한 이유는 상대역인 크리스틴 스튜어트 때문이었는데, 이전 작품에 출연한 그녀의 연기를 좋게 봐서 함께 호흡을 맞추고 싶었기 때문이었다고 한다.


2. 만나자마자 키스했다는 로버트 패틴슨과 크리스틴 스튜어트

-로버트 패틴슨이 오디션을 본 장소는 연출을 맡은 캐서린 하드윅 감독의 자택에서였다. 그는 거기서 이미 여주인공 벨라 스완에 캐스팅된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호흡을 맞췄는데, 둘은 하드윅 감독의 침대에서 러브신과 초원 키스신을 연기했다고 한다.


-영국인인 로버트 패틴슨은 이 영화의 역할이 첫 미국인 역할이었기에 미국인 악센트를 구사하기 위해 트레이닝을 받았다.

3. 너무나 쟁쟁했던 벨라 스완 역 지원자들

-벨라 스완 역의 지원자들도 만만치 않았다. <백설공주>의 릴리 콜린스를 비롯해 <헝거게임> 시리즈의 제니퍼 로렌스, 미셸 트라첸버그, 사라 팩스톤 등 당시 인기 스타들이 오디션에 참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4. 사실 크리스틴 스튜워트는 영화에 출연하지 않으려고 했다

-흥미로운 사실은 정작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애초부터 이 영화에 출연할 계획이 없었고, 오디션 제안을 단칼에 거절했었는데, 시간이 흘러 마음이 바뀌면서 다시 지원하게 되었다.


-그녀의 오디션 지원과정에는 흥미로운 비하인드가 있었는데 바로 동료 배우 에밀 허쉬의 추천으로 이뤄졌던 사실. 크리스틴 스튜어트와 에밀 허쉬는 영화 <인투 더 와일드>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는데, 에밀 허쉬가 과거 <독 타운의 제왕들>에서 함께 작업한 캐서린 하드윅이 <트와일라잇>의 여배우를 찾는다는 소식을 듣고 바로 크리스틴 스튜어트를 추천했던 것이다.

5. 눈이 너무 초록색 이어서 렌즈를 껴야 했던 크리스틴 스튜어트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눈 색깔은 자연스러운 초록색이었다. 하지만 극 중 <트와일라잇>의 주인공 벨라가 갈색을 유지해야 했기에 갈색 콘택트렌즈를 착용하고 촬영에 임했다.

6. 창백한 피부를 유지해야 했던 뱀파이어 배우들의 고충

뱀파이어 역으로 출연한 배우들 대부분 창백한 외형과 피부색을 유지해야 했다. 그렇기에 제작진은 그들에게 자외선을 쬐지 말라는 조건을 계약서에 포함시켰다. 

7. 실제 연인인 두 배우에게 애정씬 주문했더니 촬영장에서 벌어진 일

로버트 패틴슨과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지속적으로 시리즈를 촬영하다가 실제 연인으로 발전하게 되었다. 그리고 마지막 시리즈에 해당하는 <브레이킹 던 - 파트 1>에서 두 사람의 베드신, 애정연기 장면이 촬영되었는데, 두 사람이 너무 리얼한 연기를 펼친 바람에 완성본에서 이 영화의 베드신이 R등급(성인등급) 판정을 받기에 이른다. 결국 편집을 통해 낮춰진 등급을 받을 수 있었다고 한다.


2부에서 계속…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사진=IMDB /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파트너의 요청으로 댓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