틈틈이 공부해 땄을 뿐인데.. 연봉 늘고 경력 산입해주는 이 자격증은?

조회수 2021. 05. 14. 06:00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연봉·경력↑ 직장인이 많이 따는 이 자격증은?
2021년 제2회 정기 기사 시험 D-2
경력에 도움되는 국가기술자격증
고용 불안감에 자기계발 직장인 늘어

2021년 5월15일에 치르는 제2회 정기 기사 시험이 코 앞으로 다가왔다. 이번 기사(산업기사 및 서비스) 시험은 한국 산업인력공단에서 시행하는 정기 국가기술 자격 시험이다. 연 3회씩 시행한다. 이번 2회차 시험 시행 종목은 총 143개다. 기사자격 부문에서는 80개, 산업기사자격 부문에서는 63개 종목의 시험이 치러진다.

출처: /플리커

◇직장인 취득 비율 꾸준히 증가


직장인들 사이에서 자기계발에 대한 관심이 높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영난과 해고, 일자리 감소를 현장에서 목격했기 때문이다. 고용불안감이 자기계발 욕구에 불을 지폈다는 분석이다.


최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1266명을 대상으로 한 '자기계발 현황'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직장인 5명 중 3명(64.5%)은 현재 자기계발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56%는 자기계발 중 '업무 관련 자격증 취득'을 하고 있었다. 이들이 자기계발을 하는 이유로 '고용 불안감으로 인해 자기계발 필요가 늘어남'이 56.1%로 가장 많았다.

출처: 한국산업인력공단
최근 5년간 국가기술자격 수험자 기초 통계 보고서.

실제로 작년 한국산업인력공단이 발표한 '최근 5년간 국가기술자격 수험자 기초 통계 보고서'를 보면 직장인 국가 기술 자격 응시율은 꾸준히 증가했다. 2019년 국가 기술 자격 응시자 중 직장인은 45.4%를 차지했다. 2015년보다 3.3%포인트 늘었다. 산업인력공단은 “국가기술자격이 취업 이후 금전적인 보상이나 경력 측면에서 도움을 주고 있다”고 분석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인기 있는 기술 자격증 TOP5


정보처리기사 12만9376명

전기기사 10만1617명

산업안전기사 6만9541명

소방설비기사(전기분야) 5만6678명

건축기사 4만2027명


통계청이 1월12일 공개한 2019년도 국가기술자격 통계에서 접수율 1위는 정보처리기사다. 정보처리기사 시험은 주로 IT 업계나 개발자들 사이에서 인기 있는 자격증이다. 정보시스템 등 개발 요구사항을 이해하고, 각 업무에 맞는 소프트웨어를 설계하고 구현한다. 또 제품의 성능을 향상하고 서비스를 개선하는 역할도 한다. 기사 자격증 중에서도 접근성이 높고, 취득하기 어렵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전기기사가 2위다. 전기와 전력 분야에서 사고를 방지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전기기사는 공공기관이나 전기분야 관련 산업시설, 민간회사 등에서 우대한다. 또 전기사업법 등 여러 법령에서 전기의 이용과 설비, 시공 등 안전관리를 위해서도 자격증은 필수다. 취득할 경우 따르는 이점이 많다는 분석이다.


3위는 산업안전기사가 차지했다. 산업안전기사는 산업현장의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근로자들이 생산성 향상에 주력할 수 있도록 안심할 수 있는 작업환경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주로 기계나 금속, 전기, 화학, 목재 등 모든 제조 업체나 안전 관리 분야에서 수요가 높다.


다음으로 소방설비기사(전기분야)와 건축기사가 각각 4·5위를 기록했다. 소방설비기사는 건축물에 발생할 수 있는 화재 예방과 초기 진압을 위한 전문인력이다. 건축기사는 건축물의 계획과 설계부터 시공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서 건축업무를 수행하는 기술인력이다.


◇합격률과 시험 전략


정기 국가기술 자격 시험은 1년에 3번 치른다. 1회와 2회는 동일하게 시행되고 종목에 따라 3회 또는 4회만 실시하기도 한다. 정보처리기사와 전기기사, 산업안전기사는 1·2·3회, 소방설비기사(전기분야)와 건축기사는 1·2·4회 실시한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종합교육기업 에듀윌이 분석한 자료를 보면 국가기술자격 시험은 종목별·회차별로 난이도가 다르다.


작년 정보처리기사 자격 시험에 응시한 43,279명 중 필기 합격률은 57.3%(2만4820명)이었다. 하지만 실기 합격률은 17.7%로 현저히 낮은 수준이었다.


같은 해 전기기사 필기 합격률은 전년(29.1%)보다 0.8%p 떨어진 28.3%였다. 실기의 경우 합격률은 16.9%에 그쳤다.

산업안전기사는 2020년 기준 58.3%의 필기 합격률을 보였다. 실기는 합격률이 57%였다.


소방설비기사(전기분야)와 건축기사는 각각 53.8%, 39.7%의 필기 합격률을 기록했다. 실기 합격률은 46.7%, 37.1%로 나타났다.


주요 시험 합격 전략에 대해 에듀윌 관계자는 "기사 시험의 경우 문제 은행식 출제 방식으로 기출문제 출제 비중이 60% 내외인 점을 유념해야 한다”며 “기출문제 중심으로 학습하되 안정적인 합격을 위해 기본 개념의 이해를 바탕으로 한 학습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글 jobsN 박혜원

jobarajob@naver.com

잡스엔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