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가 말하는 건강 망치는 "최악의 영양제 조합"은?

조회수 2021. 07. 09. 12:58 수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다양한 분야의 재밌고 유익한 콘텐츠를 카카오 플랫폼 곳곳에서 발견하고, 공감하고, 공유해보세요.

같이 먹으면  몸이 망가지는
영양제 조합 혹시 나도?!

영양제로 인한 불편한 증상은 대부분 복용을 중단하면 사라집니다. 오히려 증상이 발현되면 다행이지만 아무런 증상이 나타나지 않거나 증상이 나타나도 영양제 때문인지 알아채지 못하는 경우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특히 하나 이상의 영양제를 함께 복용할 때, ‘약물 상호작용’을 주의해야 합니다. 약물상호작용이란 A라는 약과 B라는 약을 함께 복용할 때 서로 대사 과정에 영향을 끼쳐 각각의 효과가 100% 나오지 못하는 현상을 말합니다. 반대로 효과가 너무 과잉되거나 따로 복용할 때는 나타나지 않는 심각한 부작용이 함께 먹을 때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상호작용이 일어나는
대표 약물과 질환별로 조심해야 할 영양제는?

1. 갑상선저하증치료제 ⇔ 칼슘, 철분제제
칼슘과 철분제제는 갑상선저하증 치료제인 레보티록신(levothyroxine)의 흡수를 저해하거나 효과를 약화시킬 수 있습니다. 복용해야 한다면 반드시 2시간 이상 충분한 시간간격을 두고 복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2. 당뇨약 ⇔ B12, DHA
당뇨약으로 많이 쓰이는 메폴민(metformin)은 비타민 B12의 흡수를 저해할 수 있어 비타민을 따로 복용해야 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DHA 성분은 메폴민을 포함한 몇가지 당뇨약의 작용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3. 와파린(wafarin) ⇔ 비타민C, E, K, 마그네슘, 인삼
심혈관질환등의 치료제로 쓰이는 와파린(wafarin)은 비타민 C, E, K, 마그네슘, 인삼 등과 상호작용을 해 약의 효과가 변할 수 있습니다. 와파린을 복용 중이라면 영양제 복용에 대해 의사와 상의해야 합니다.

4. 항응고제, 항혈소판제제 ⇔ 인삼, EPA, DHA, 감마리놀렌산, 녹차추출물, 스피루리나, 글루코사민, 코엔자민 Q10, 은행잎추출물 등
항응고제, 항혈소판제제 등은 상호작용을 하는 영양제들이 다양합니다. 인삼, EPA, DHA, 감마, 리놀레산, 녹차추출물, 스피루리나, 글루코사민, 코엔자인Q10, 은행잎추출물 등이 있습니다.

5. 혈압약 ⇔ 유산균, 비타민D
유산균은 고혈압 약 중 안지오텐신전효소저해제(enalapril, captopril 등) 의 작용을 증가 시켜 혈압을 더 낮출 수 있습니다. 반대로 비타민D가 혈압약(diltiazem, verapamil 등)의 효과를 떨어뜨리기도 합니다.

6. 항경련제, 항정신병치료제, 당뇨약, 고혈압약 ⇔ 은행잎 추출물
은행잎 추출물은 항경련제(carbamazepine, sodium valproate), 항정신병치료제(haloperidol, olanzapine, clozapine), 당뇨약(glipizide, metformin, pioglitazone, tolbutamide), 고혈압약(nifedipine), 제산제(omeprazole) 등과 상호작용을 통해 약의 효과를 증가시키기도, 감소시키기도 합니다.

영양제 복용 전,
당신이 알아야 할 사실

어떤 종류의 영양제든 복용 전에 알아두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첫 번째는 영양제 효과입니다. 저와 같은 의료인들은 어떤 약이나 영양제가 ‘효과가 있다’고 얘기할 때 일부 사람의 경허이 아닌, 방대한 연구와 논문 결과를 기반으로 이야기합니다. 그러니 일부 광고나 타인의 생각만으로 영양제 효과를 기대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두 번째는 약과 영양제는 엄연히 다르다는 점입니다. 약은 오랜 기간 대규모 안정성 검사를 거쳐 까다롭게 허가가 됩니다. 반면 영양제의 경우, 비교적 간단한 소규모 임상 결과로 허가가 됩니다. 오랫동안 사용된 비타민이나 미네랄 같은 영양제들은 재검증하는 후속 연구들이 이뤄져 효과는 다를 수 있지만, 안정성 면에서는 상대적으로 믿을 만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영양제 무조건 기대하고 의지하기 보다, 스스로 몸을 잘 아는 것이 우선”사람마다 영양제를 구입하며 하는 기대는 다릅니다. 때문에 영양제를 복용하며 느끼는 효과도 다를 수 있는데요. 그러므로 건강의 특정 문제를 해결하려는 목적보다는 내 몸에 도움이 될 만한 것을 함께 공부하고, 과해지지 않도록 잘 계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영양제를 통해 스스로의 건강에 조금 더 관심을 가지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몸이 예전 같지 않다면
무턱대고 영양제 사기 전,
반드시 읽어야 할 책!

직접 먹고 효과 본 배우 신현준과
철저한 근거로만 말하는 의사 정혜진의
한번 알아두면 평생 유용한
내 몸이 원하는 영양제 가이드📕

<내 몸이 원하는 영양제는 따로 있다>

이 콘텐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